Weak Infrastructure Proven When Single Toppled Transmission Causes Total Blackout in Puerto Rico

(Photo courtesy to USA Today)

18일 (현지 시간) 미국령의 하나인 푸에르토 리코 섬이 완전히 소등이 되었다. 지난 2017년 9월 허리케인 마리아가 그 섬을 친 후 처음으로 섬 전체가 정전 사태를 빚고 있는 푸에르토 리코는 낙후된 기관산업과 전기 시설로 지난 주 약해진 지반으로 인해  나무가 쓰러지며 파워라인을 친 후 섬 전체가 다시 빛을 잃었다.

다시 전기가 돌아오려면 적어도 24- 36시간이 걸릴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 푸에르토 리코 전력청(Puerto Rico Electric Power Authority)은  일반 가정과 상업 시설에 전력을 공급하기 전에 먼저 병원, 은행, 산후안 공항이 그 우선 순위로 전기 공급이 이루어 질 것이라고 언급했다.

몇 몇 가정에서는 제너레이터를 이용해서 대체 전력을 사용하고 있으며, 몇 몇 가로등은 아직도 간헐적으로 전기가 들어오고 나가고 있다고 USA Today는 전했다.

미국 정부는 푸에르토리코 정부의 허리케인 피해 복구 기금으로 $1.8 billion 을 지급한다고 지난 11일 밝힌 바 있다. 푸에르토리코 허리케인 복구 기금으로 클리블랜드 ” The Indians”(Baseball Team)은 경기 입장료 수입 전액을 푸에르토 리코에 기부하는 등 미국 유명 배우나 가수도 이에 합세하고 있는 상황이다.

코리일보/COREEDAILY

Coree ILBO copyright © 2013-2018.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Confirm that you are not a bot - select a man with raised h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