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ilwaukee County Loses Dead Inmate Lawsuit

(Photo from Google Images)

지난 2016년에 감옥에서 발생한 Terrill Thomas(38)의 죽음이 탈수증으로 사망한 것이 밝혀져 테릴의 가족들이 밀워키 카운티와 아모 교도소 건강 관리 회사,(Milwaukee County 와 Private Health Care, Armor Correctional Health Services)를 상대로 건 소송에서 승소해 $6.75m의 손해배상금을 받게 되었다고 AP 는 밝혔다.

정신적으로 문제가 있는 Terrill Thomas 씨가 카지노에서 총을 발사한 죄로 지난 2016년 구속되어 밀워키 카운티 교도소 독방에 구금되어 있다가 교도소측이 벌을 준다는 이유로 구금되어 있는 동안에 물 고문을 한 것으로 알려졌으며, 음식과 섭생등 건강 관리를 하지 않아 그의 정신병적인 문제를 악화시키며 학대한 것으로 알려져서 충격이다.

Terrill씨가 사망하기 전 일 주일 부터 교도소측이 테릴씨의 감옥 방에 물을 끊었으며, 음식도 주지 않은 것으로 조사후 밝혀졌으며, 8일 동안 34파운드의 살이 빠졌으며, 거의 나체 상태로 죽은 채 발견되었다고 테릴씨 측의 변호사는 밝혔다.

또한 밀워키 카운티 검찰은 이 일에 가담한 교도관 3명을 구속했으며, 이들은 경찰과 검찰 조사반에게 거짓 증언했다고 말하며, 이번 배상금은 카운티와 교도소 건강관리 회사에서 해결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코리일보/COREEDAILYCoree ILBO copyright © 2013-2019.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Confirm that you are not a bot - select a man with raised h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