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rink a Cup of Poem ~~ 의림지에 오시지요/이문희

Photo from Google Images

 

의림지에 오시지요

언제 한번 의림지에 오시지요
저물 무렵 인적이 뜸한 틈을 타서
조요로운 수면을 찬찬히 들여다 보시지요
천년 세월이 갈앉아 아뜩하니 떠올린
물비늘 사이사이 푸릇푸릇한 동경이 보이시는지요
당신의 눈길이 물밑까지 닿은 다음에야 가능한 일이지요
노을이 동경 속으로 한없이 빨려들어가던
어느 해 가을날 당신이 앉은 자리 신발 두짝 포개져 있었지요
물주름 겹겹에 그 옛날 우륵의 선률을 눈으로 따라나선 까닭이지요
동경 속 그림이 아름답다고
물오리들 푸드득 깃을 치며 닦아놓은 거울에
물수재비 뜨는 바람의 점술 따읜 믿지 마세요
동경 속에는 아무 그림도 없습니다
달 하나 탱탱하게 들어차 수면에 닿으면
그 즈음에 더할 수 없는 부력을 단
마알갛게 씻긴 당신의 눈길을 거두면 됩니다
건너 편 마악 돋아난 인가의 불빛처럼
어느덧 당신도 누구에게는 아스라한 불빛
맑디맑은 저수지 하나를 품게 된 거지요
돌아갈 걱정일랑 그제쯤 열 길 물속으로 던져버리면 되겠군요
이미 가슴 안쪽까지 훤히 비치는
청사초롱 불 밝혔잖습니까

언제 한번 의림지에 꼭 오시지요

*충북 제천에 소재한 삼한시대 축조된 저수지

 

코리일보/COREEDAILY

Coree ILBO copyright © 2013-2017,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Confirm that you are not a bot - select a man with raised h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