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onald Trump “I am ineligible for the Presidency”

photo from Google images

photo from Google images

 

9월 7일(현지 시간) 지난 6일 밤 트럼프가 그린빌, 노스 캐롤라이나에서 선거유세중 그가 한 말이 결국은 자신도 대통령 자격이 없음을 스스로 입증한 셈이라고 워싱턴 포스트 지는 전했다.

워싱턴 포스트지에 따르면, 그날 트럼프는 힐러리 민주당 대통령 후보자를 비난해야 하는 자리에서 너무 많이 나가버린 것이다. 이를테면, “힐러리와 그녀의 켐페인 매니저들은 FBI와 현재 소송중인 건에 대해 중요한 자료가 되는 것에 대해서 백 번도 넘게 기억을 못하고 있다” 라고 말을 해야 하는 것에도 불구하고 트럼프는,”힐러리와 그녀의 캠페인 매니저(탑 에이드) 들은 아무것도 기억을 하지 못하고 있다. 아무것도 기억을 못하는 힐러리가 어떻게 대통령이 될 수 있는가?” 라고 비아냥을 댔다.

그런데 문제는 트럼프는 더 문제가 있기 때문이다. 즉 트럼프는 지난 2012년 9월 트럼프 유니버시티 사기 사건으로 미국에서 몇 개주에 걸쳐 주 법정에 섰다. 그런데 그때 자술 증언서를 보면 는 하나도 기억을 못한다고 했고, 검사의 사건 심의에 거의 모두 알지 못하며, 기억하지 못한다고 자술했었다. 그런데 항상 그는 자신의 최고의 기억력을 가지고 있다고 장담했었다.

문제는 그곳에 있다. 일단 자신이 어느 사건에서든 불리하면 그는 기억을 못한다고 일관해 왔고 자신은 자신의 쇼에서나 어디서나 항상 기억력이 최고인 사람이었다. 그는 심지어 트럼프 유니버시티 직원이나 선생을 뽑는데도 스스로 뽑을 만큼 모든 일에 트럼프가 개입이 되었음에도 불구하고, 그는 검사가 묻자, 모두, “아주 오래된 일이어서 기억이 나지 않는다.”로 일관했다.

결국 그렇다고 보면 트럼프도 사실 대통령 부적격자임을 스스로 시인한 셈이다. 힐러리를 비난하기에 앞서 자신이 어떤 사람인 지를 파악했어야 옳다. 그러나 자신이 할 수 있고, 가야만 할 길에서 벗어난 결과 지금 스스로 자신이 가장 부적격자 임을 스스로 입증한 셈이다.

 

코리일보

Coree ILBO copyright © 2013-2016,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Does Trump Care About The American Person?

Photo from Google Images

Photo from Google Images

 

5월 25일 (현지 시간) 오전 10시 30분, DCCC (Democratic Congressional Campaign Committee)정문 계단에서 최근 공화당 대통령 후보자인 트럼프의 부동산 위기에 대한 긍정적인 표현과 함께 부동산 위기로 말미암아 주택을 잃고 가족을 잃어버린 대 재난에 대해 자신의 부동산 사업의 매매 차익만 고려한 언급에 대해 가장 치명적인 피해를 입은 소수 민족들을 대표하는 히스패닉 하원 의원단과 아프리칸 아메리칸 하원 의원단을 비롯한 아시안 아메리칸 태평양계 하원 의원단들이 트럼프의 사과를 촉구하는 기자회견을 가졌다.

Members of the CHC(Congressional Hispanic Caucus), CBC( Congressional Black Caucus) and CAPAC(Congressional Asian Pacific American Caucus), including Reps. Xavier Becerra, Linda Sanchez, Luis Gutierrez, Gregory Meeks, Cedric Richmond, Judy Chu, and Ted Lieu attended.

Today, members of the Congressional Hispanic Caucus (CHC) BOLD PAC, the Congressional Black Caucus (CBC) PAC and the Congressional Asian Pacific American Caucus (CAPAC) Leadership PAC will stand together to hold a press conference about Donald Trump wishing for the housing crisis that cost millions of families their homes because he wanted to profit off individuals struggling to keep their homes and businesses. CNN reported that, in 2006, Trump said he hoped the market would tank, so he could “go in and buy like crazy” and “make a lot of money” when the real estate and housing markets failed. In response to criticisms, Trump said today that his business sense to profit off individuals struggling to keep their homes is “the kind of thinking our country needs.”

Trump: Total and Complete Shut Down Of Muslims from Entering the US

donald-trump-is-losing-his-insane-pr-war-against-mexico-1435778037-crop_mobile

 

12월 7일, 공화당 후보중에서 선두 주자로 달리고 있는 도날드 트럼프씨는 아이오와 주의 공화당 디베이트에서 자신이 대통령이 된다면 “미국을 다시 위대하게 세우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번 프랑스와 캘리포니아의 테러 사건에 대해서, “무슬림, 지하드만 믿는 사람들, 그들은 인간의 생명에 대해 어떤 존경이나 생각을 가지고 있지 않기 때문에, 즉 그들의 희생양이 되지 않기 위해서 우리 미국은 이 문제를 정확하게 직시하고 어떤 위험에 처해있는 지에 대해 결정해야 한다”라고 그의 생각을 적어 이메일로 기자들에게 보냈다.

도날드 트럼프의 켐페인 매니저인 코리 르완도스키씨는 AP 뉴스에서, “여기에 모든 무슬림, 여행비자를 포함한 이민 비자 등 모든 무슬림의 입국 허가를 막는다” 라는 뜻이며, 지난 달 란폴 상원의원도 이와 비슷한 제안을 했다. 즉 모든 무슬림국가 (30여개국) 출신의 무슬림의 미국 입국을 허용치 않는 다는 것은 그 나라들이 “지하드의 운동권국가들” 이 포함된다.
도날드 트럼프 후보자는 “모든 무슬림은 미국으로 입국할 수 없다.” 라고 못박았으며,”자신이 대통령이 되면 다시 미국을 위대하게 만들겠다.”고 말했다. 즉, 강력한 규제를 하겠다는 뜻이며, 그의 이민법 개정 선거 공약에서 엿 볼 수 있다.
도널드 트럼프의 이민법 개정에 대한 그의 선거 공약은 다음과 같다. 도널드 트럼프에 의하면,
1. 국경이 정해져있지 않은 나라는 나라가 아니다: 남쪽, 맥시코 국경에 벽을 쌓아야 한다.
2. 법이 존재하지 않은 국가는 나라가 아니다: 헌법에 준수해서 법을 집행해야 한다.
3. 자신의 국민을 위해 일하지 않은 나라는 나라가 아니다: 국가는 국민들을 위한 직업을 창출하고 일정한 급여를 법으로 정하여 살아 갈 수 있게 해야 하며, 국민의 안전을 위해 봉사해야 한다.
이번 남가주의 샌 버나디노의 테러리스트 공격에서 사이드 파룩 부부가 그들의 직장 동료들 14명의 생명을 앗아갔으며, 21명이 중경상을 입은 채 병원에서 치료중이다.  그 직장 동료들은 파룩의 아이가 태어나자 파티를 열어주며 아이 용품을 선물한 사람들이다. 그 외 금년 초, 차타눙가 해병대 모병관실 총격사건의 범인이었던 모하마드 유셉 압둘라제즈는 4명의 해병대원들을 사살했다. 이 사건 또한 테러리스트 공격으로 인한 것이었다고 오바마 대통령은 일요일 밤 담화문을 통해 발표하기도 했다.

코리 일보

All rights reserved (c)2013-20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