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ssions: Separating Children from Parents is God’s Will

(Photo from The Hill)

최근 문제가 되고 있는 부모와 자식간의 생 이별을 의도적으로 자행하고 있는 국경 수비대와 보건당국(Department of Health and Human Services: HHS) 의 처사에 국제적인 비난의 목소리가 높아지고 있다. AP 에 따르면, 현재 자행되고 있는 멕시코와 미국 국경에서 일어나고 있는 중. 남미 인들의 망명 신청으로 인해 보호 감호시설이 턱없이 부족하고 인력이 부족하여 2,000 여명의 아이들이 부모와 떨어져 보호 감호 받고 있다.

이에 수 천명 이방인들이 먹을 것과 잠자리에 대한 시설의 미비등과 함께 어린 자식이 부모와 따로 떨어져서 이국 땅에서 분리 감호되고 있는 것에 대해 인권 유린이 아니냐는 세손 대법원장의 백악관 브리핑에서 기자의 질문에 세손 대법원장은 “성경에 기록하였듯이 로마서 13장을 인용하며 오직 합법적인 사람들만 보호하며 정당한 절차를 밟아서 진행하고 있다”고 말했다. 그는 이러한 “단기적인 가족간의 이별이 부당하다고 생각하지 않으며, 비정상적이지 않다”고 말했다. ( “I would cite you to the Apostle Paul and his clear and wise command in Romans 13 to obey the laws of the government because God has ordained the government for his purposes,” Sessions said at a press event Wednesday. “Orderly and lawful processes are good in themselves. Consistent, fair application of law is in itself a good and moral thing and that protects the weak, it protects the lawful. Our policies that can result in short-term separation of families are not unusual or unjustified.”)

이 문제에 대해 CNN 기자를 비롯한 다른 기자들이 이는 인권을 유린한 것이 아니냐는 비난과 함께 세손대법원장의 발언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는 질문에 세라 허커비 백악관 대변인은 불편한 듯 질문을 끊는등 건성으로 대답하는 등 “세손 대법원장의 발언에 대해 자세히 알지 못하나 성경에 의거한 것으로 법을 따라 행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I can say that it is very biblical to enforce the law.”

지난 밤 콜베르 쇼에서는 “Let everyone be subject to the governing authorities, for there is no authority except that which God has established. The authorities that exist have been established by God. Consequently, whoever rebels against the authority is rebelling against what God has instituted, and those who do so will bring judgment on themselves.(Romans 13:1-2) 를 세손 대법원장이 인용해서 법 집행에 하자가 없다는 식으로 말을 했지만 로마서 13장 8절에는 이웃을 사랑하라는 경구가 있음을 기억해야 할 것이라며 세손에게 일침을 가했다. Let no debt remain outstanding, except the continuing debt to love one another, for whoever loves others has fulfilled the law. The commandments, “You shall not commit adultery,” “You shall not murder,” “You shall not steal,” “You shall not covet,”[a] and whatever other command there may be, are summed up in this one command: “Love your neighbor as yourself.”[b] 10 Love does no harm to a neighbor. Therefore love is the fulfillment of the law.(Romans 13: 8-10)

최근 더 강한 반 이민 정책을 펴고 있는 트럼프 행정부는 700,000 DACA Dreamers 들도 영주권을 수여하지 않을 방침인 새로운 이민법이 Paul D. Ryan(WI-R) 현 하원 대변인이 상정해서 현재 하원에서 계류중이다.

폴라이언이 상정한 SAF Act(Securing America’s Future Act)는 드림어들에게 영주권을 주지 않지만 체류기간을 갱신할 수 있는 권리를 준다는 뜻이며, 그렇게 될 경우 그들의 생활이 안정이 되지 않으므로 인해서 결국 다시 돌아갈 수 밖에 없다는 것이다. 왜냐하면 현재 구인란은 영주권자와 시민권자 우선으로 직업을 주기 때문이다. 그리고 또 한가지 SAF허가를 받은 사람이 빈곤선의 125% 아래가 될 경우엔 범죄로 인정된다고 한다. 결국 드림어들도 출신 국가에서 돈을 가지고 와서 미국에서 비즈네스를 열던지 아니면 공부를 하던지 해야 한다는 상황이 발생한것이다. 그렇게 된다면 미국은 더는 American Dream을 꿈꿀 수 없는 나라가 된다는 것과 일맥상통한다.

코리일보/COREEDAILY Coree ILBO copyright © 2013-2018.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onfirm that you are not a bot - select a man with raised h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