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t. Gen. Laura Richardson, Becomes The First Woman Commander in the US Army

(Photo from Wikipedia)

역사상 처음으로 여성 Lt. Gen. Laura J. Richardson 씨가 (US Army Forces Command, or FORSCOM) 미 육군 사령부를 지휘하는 사령관이 되었다.

리차드슨 중장은 776,000 명의 군인들과 96,000 명의 군속들을 통솔하게 될 것이다. 그녀는 지난 1986년 부터 육군에서 근무해 왔으며.제 1 기갑부대에서 (1st Cavalry Division) 2012년 처음으로 부대장이 되었다.

2017년에는 Gen. Robert B. Abrams 장군의 명으로 노스캐롤라이나 포트 브랙의 부대장으로 임명되었다.

Gen. Robert B. Abrams 장군이 육군 사령부 사령관 자리를 내 놓으므로서 로버트손 장군이 새로운 장군이 올때까지 미 육군 사령부를 총 지휘하게 되었다.

아브람스 장군은 로버트손 장군이 사령부를 맡게 된 것에 대해 “적임자” 라고 말했다고 CNN은 말했다. 로버트손 장군은 16살때 파일롯 자격증을 땃으며, 육군 비행단 소속으로 블랙호크 헬기 조종사 출신이다.

그녀의 남편도 장군이다.

코리일보/COREEDAILYCoree ILBO copyright © 2013-2018.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onfirm that you are not a bot - select a man with raised h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