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rinking a Cup of Poem in the Weekend~~ You, 너/ 한지원

 

Photo from his facebook page

Photo from his facebook page

너/


끝내
건너지 못하는

그리움의 강

You

are  the One

However,

I can’t cross over

The river of yearning

…You

이 시는 전 청주 불교 방송국 사장을 역임했던 성직자인 불자의 삶을 사는 한지원 스님의 시다. 짧은 시 안에 많은 의미를 내포하고 있다.

새로운 한 주를 차분히 준비하면서 조용히 음미해도 좋을 시여서 소개한다.

 

코리일보

Coree ILBO copyright © 2013-2015,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Confirm that you are not a bot - select a man with raised h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