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lifornia drought, Governor Brown imposes mandatory water restrictions, Water is the most valuable money ever

drought-monitor-1-6( Photo from Google Images)

4월 2일 2015년, 캘리포니아 주지사인 제리 브라운은 지난 2013년  긴급사태를 발효한데 이어 2년뒤인 바로 오늘 절수 방안을 행정명령을 발했다

브라운 주지사는 일반 가정부터, 비즈네스, 농장을 비롯한 시를 비롯 타운들도 모두 25%의 절수를 강행하라고 행정 명령으로 하달했다.

브라운 주지사는,”여러분의 잔디에 물을 주며 행복감을 느꼈던 날들은 이제 과거의 일이 되었다. 시에라 네바다의 산맥의 5피트가 넘는 눈은 이제 갈색으로 변한 잔디만을 보여준 지 오래 되었다. 역사적으로 유례없는 가뭄은 이런 예상치 못한 행정 명령을 내릴 수 밖에 없게 만들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농 산업용수는 이번 제한에서 제외 되었다. 캘리포니아의 농업용수의 사용량은 물 사용량의 80%를 차지하고 있어서 여전히 문제의 소지가 있다는 비판이 있다.

브라운 주지사의 행정명령은,

대학 캠퍼스, 골프코스, 공원묘지와 대형 조경사업체의 용수의 제한을 25% 감수해야 한다.

50 million square feet의 잔디를 가뭄에 잘 견디는 조경으로 대체하며,

절수 할 수 있는 새로운 모델로 바꿀 수 있게 임시적으로 사용하던 것을 가지고 오면 바꾸어 주면서 새로운 모델의 가격을 조정해 줄 수 있게 하며,

새로운 주택 건설 현장에서 사용되는 운반가능한 물탱크의 사용을 금지하며, 만약 이러한 시스템이 효과적으로 절수 할 수 있는 시스템을 사용한 경우는 제외된다.

도로 중앙에 있는 장식용 잔디밭의 물 사용을 금지한다.

농업용수를 사용자는 주 정부에 정확한 사용처에 대한 정보를 제공해야 하며, 만약에 다른 용도로 사용될 경우, 강제적인 법적조치를 시행하게 된다.

캘리포니아는 이러한 극심한 가뭄상태를 극복하기 위해서 적어도 11 trillion gallons 의 물이 당장의 긴박한 상황을 어느정도 해결 할 수 있다고 밝혔다.

캘리포니아의 가뭄은 미국 전반에 걸쳐 심각한 식량위기를 불러 올 수 있는 아주 중요한 주이기도 하다. 미국 식량의 25%를 캘리포니아에서 생산해낸다. 최근 가뭄으로 인해 지난해 보다 알몬드의 가격이 70% 상승했다.

주요 곡물과 채소,과일등이 캘리포니아에서 생산된다는 점을 감안할 때, 캘리포니아의 가뭄은 그 주에 국한된 것이 아닌 미국 전 50개의 삶과 직접적인 관련이 있는 것이다. 그리고 미국 세금의 45%가 캘리포니아에서 부담한다고 보았을 때 캘리포니아의 이번 가뭄은 미국의 경제에 크나큰 타격을 줄 수 있다고 전문가들은 입을 모으고 있다.

코리일보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onfirm that you are not a bot - select a man with raised h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