플로리다 주 하원의원 마약 복용 Mr. Radel의원직 사퇴 의사 밝혀

Image

(AP 통신에서 사진 빌려옴)

지난 11월 코카인 소지, 복용혐의로 1년 집행유예를  언도 받고도 금년 1월 다시 의원직으로 돌아와 자신의 업무를 보아 오던 Delegate, Radel(37) 공화당 하원의원은 의원직을 사퇴할 것을 조용히 내 비쳤다고 The New York Times 가 27일 밝혔다.

그는 플로리다 네이플 시에 있는 중독치료 프로그램에 참여 하는등 노력을 기울였으나 그 “중독성에서 벗어 날 수 없었다”고 말하며 자신의 자리를 내 놓겠다고 말했다고 한다.

플로리다는 공화당이 많이 득세를 하고 있는 지역인데 최근 민주당이 많이 그세를 넓히고 있었는데 레이들 의원의 사퇴후 그 자리를 꿰 차기 위해 의원들 간에, 또는 양당간에 보이지 않은 긴장감이 팽팽할 것으로 예상된다.

현재 공화당에서는 Connie Mack IV 와 Lizbeth Benacquisto 가 유력시 되고 있다.

[KCNN-TV,Washington, D C., Corih Kim] copyright (c) CoreeILBO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onfirm that you are not a bot - select a man with raised h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