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전거 타는 여자/김병규

자전거를 타고 출근하는 여자가 있다

살이 잘 발려진 생선 가시처럼 가냘프다

등 지느러미는 벌써 컴퓨터 자판이 일렁이고

두 페달로 달려드는 거친 물살

고객 명단처럼 빼곡하다

전화를 한다

하얗게 얇아진 고객

여보세요 고객님 이 상품은……

전화는 끊어지고

양쪽 지느러미로 확산하는

영업부장 목소리

출근길 소음같이 투명하다

어머니가 그랬다

할머니가 그랬다

사무실 실적표 앞 그녀

맨 위쪽에 가고 싶은 것이다

영업부장 앞 최후진술처럼

연어가 거슬러 모천을 찾아가듯

역세권 아파트에 오르고 싶은 유혹에

출근하는 그녀가

자전거 두 바퀴로

아침 해를 끌어 올리며 간다.

코리일보/COREEDAILY

Coree ILBO copyright © 2013-2020.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onfirm that you are not a bot - select a man with raised h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