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 Cup of Poem~~ 봄/강쌍호

(사진: 강쌍호)

꿈을 꾸었어요

꿈속의

나의 하루 하루

너 아니

아름다운 꿈 날 들을

봄 님아

나의 마음

다 가져 가 다오

 

** 봄을 맞아 길 가엔 차 들도, 사람들도, 강아지들도 모두 들떠 있었다. 무엇에 홀린 것일까… 여기저기 상춘객으로 사람들이 꽃이 되었다. 모두 다 마음을 빼앗긴 것일까… 벛꽃에 홀린 것인지, 그 그림자에 취한 것인지,…온통 난분분 한 봄 날이다.

코리일보/COREEDAILYCoree ILBO copyright © 2013-2019.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Confirm that you are not a bot - select a man with raised h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