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ategory Archives: Northern Virginia

Virginia Writers’ Club Holds Event to help Self-Publishing Writers

VWC (Virginia Writers Club) held its annual meeting with Awards and Centennial Launch at the Richmond Times-Dispatch in Mechanicsville, VA on Nov. 14, 2017.

About 70 members from all regions of Virginia (Appalachian Authors Guild, Blue Ridge Valley Writers, Hampton Roads Chesapeake Bay Writers, Richmond, Hanover, Northern Virginia, Riverside, Write by the rails) gathered to gain information about the literary self-publishing, with the help of Liz Long, Associate Editor for LeisureMedia360 in Roanoke, VA. She is also USA Today’s best-selling author for ten independently published novels and is active as a public speaker.

VWC will be celebrating its 100th Year Anniversary in 2018.

2017 Special Awards were Lifetime Achievement Award and Outstanding Service Award. Those Awards went to Patsy Anne Bickerstaff and Carolyn O’Neal.

( photo: Patsy Anne Bickerstaff, Special Awards were Lifetime Achievement Award 2017)

2017 Golden Nib awards with three parts: Poetry, Fiction, Nonfiction.

(Photo:  Erin Newton Wells,The First Place of Golden Nib Contest of Poetry and Fiction)

2017 Golden Nib Contest winner for Fiction and Poetry went to Erin Newton Wells of the Blue Ridge Chapter for If a Tree Falls and Variations on the Annual Theme.

With interview, she states ”

My early life was in Texas. I grew up in a family of writers, artists, and musicians, so working in the various arts seemed natural to me. My mother served as the Poet Laureate of Texas for several years and was well known among writers there. She was a great influence on me, as was my father, who wrote short stories. My sister is a concert violinist and violist. My brother is a writer, and all of us are artists. I had a wonderful art-filled childhood.

Later, I lived in Arizona, since my husband’s work as an astronomer took him there to an observatory, and this is where our two children were born. Eventually we moved to Virginia, also for astronomy. My own studies have centered in early languages, especially Germanic and Celtic, as well as in literature. And always in my work there is writing, art, and music.

In Charlottesville, I established a school for studio art and have taught for many years, with an extensive curriculum. Throughout these years of teaching and caring for my family I have also been writing. But I have now begun to increase the time I spend at this. My main concentration has always been on poetry. I consider it the most difficult genre, and, therefore, it is the most interesting to me. In poetry, which is a very condensed form of writing, every word matters immensely, and finding just the right one to express an idea takes much thought. I also enjoy writing prose, but I use it as a way to take a short break from poetry. After concentrating on poetry, writing short stories and essays seems fast and easy. It helps me relax, so I can return to my main work.

I have so many ideas I would like to put into writing, and I feel I have an obligation to do this. I would like to help other people see and understand things that they might not have seen otherwise. This is what I do with my art and my art instruction, and it is what I try to do with my writing.”

Erin Newton Wells writes poetry and prose and also teaches studio art. Her work appears in The MacGuffin, Poetry South, The Poeteer, Piedmont Magazine, Form Poetry, A Sow’s Ear Poetry Review, Spillway, Skyline Anthology, The Best of the Virginia Writers Club: Centennial Anthology and Virginia Poetry Review, among others. She is the recipient of numerous awards for both poetry and prose, including from the Academy of American Poets.

2017 Golden Nib contest winners:

Poetry

1st place: Variations on the Annul Theme by Erin Newton Wells (BRC)

2nd place: Dream Child by Mary Coffman-Burke (RC)

3rd place: Constellations by Sally Zakariya (WRC)

Fiction

1st place : If a Tree Falls by Erin Newton Wells (BRC)

2nd place: The Wild One by Ann Eichenmuller(CBWC)

3rd place: Linda’s New Diary by Danielle Dayney (RC)

Nonfiction

1st place: First Dance by Roger Tolle (BC)

2nd place: The Christmas Pony by John M. Koelsch(VWC)

3rd place: Summer Picnics and Homemade Ice Cream by Madalin Bickel (RC)

(Photo:Liz Long, Associate Editor for LeisureMedia360, USA’Today’s best-selling author)

VWC consists of 10 different districts from Appalachian Authors Guild (City of Norton and Counties of Buchanan, Dickenson, Lee, Russell, Scott, Tazewell, Washington & Wise and even north-east Tennessee) to Blue Ridge (Charlottesville, Lexington, Staunton and Waynesboro, and counties of Albemarle, Augusta, Fluvanna, Greene, Louisa, Madison, Nelson, and Orange), Chesapeake Bay Writers (Williamsburg and the counties of Charles City, Essex, Gloucester, James City, King & Queen, King William, Lancaster, Mathews, Middlesex, New Kent, Northumberland, Richmond and Westmoreland), Hampton Roads (Chesapeake, Norfolk, Portsmouth, Suffolk and Virginia Beach), Hanover Writers (the counties of Hanover, King William, and eastern Henrico), Northern Virginia(the counties of Fairfax and Arlington, the cities of Alexandria and Falls Church, and the surrounding areas), Richmond (Richmond and counties of Chesterfield, Henrico, Goochland and Powhatan), Riverside Writers (City of Fredericksburg and counties of Caroline, King George, Louisa, Spotsylvania, Stafford and portions of the adjoining areas), Valley Writers (City of Roanoke and surrounding areas),Write by the Rails (Prince William County, Manassas, and Manassas Park) to serve the needs of the writers and the writing communities and brighten the literary landscape of Virginia and beyond.

(Photo: Left to the right, June Forte, Corih Kim, Cindy Brookshire)

 

코리일보/COREEDAILY

Coree ILBO copyright © 2013-2017,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Trump: No More DACA But Congress Needs To Act Now – Countdown to 6 Months

9월 5일,트럼프 대통령은 지난 오바마 행정부에서 행정명령(2012 년 기준 16세 생일 이전 미국 입국,)으로 제정되었던 DACA (Deferred Action for Childhood Arrivals,어릴때 부모를 따라 미국으로 와서 정착했지만 무 서류  이민자(800,000)에 대한 추방 유예조치를 끝낸다고 밝혔다. 그리고 6개월간의 말미를 상.하원에 주므로서 더는 행정명령이 아닌 법으로 제정하는 것을 골자로  더는 오바마의 행정명령을 인정하지 않을 것을 시사했다.

DACA란 2012년 6월 15일 오바마 행정 명령으로 부모에 의해 어렸을 때 미국에 입국한 특정자격을 갖춘 서류미비 청소년들에게 2년간 추방유예를 해주는 프로그램으로 합법적 체류허가는 아니지만 소셜시큐리티번호와 운전면허를 취득할 수 있었다. 또한 은행거래를 통해 신용카드 신청도 할 수 있었고,  합법적으로 미국에서 일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으며, 2년 뒤 갱신이 가능할 수 있게 하는 프로그램이었다.

이로써 이제 상. 하원에서 새로운 이민 법안을 제정하기 위해 여, 야 양당은 서로 힘든 줄다리기를 해야만 한다. 현재 알려진 숫자로만 800,000명, The Dreamers 는 꿈이 산산 조각이 난 채, 6개월 동안 어떻게 하면 연방 상, 하원 의원들에게 그들의 뜻을 어필하는가에 따라 그들이 추방되지 않고 합법적인 절차를 밟아 합법적인 지위를 가질 수 있을 것인가 아니면 6개월이 지나면 그들이 떠나왔던 조국으로 다시 돌아가느냐의 운명이 달려있다.

물론 트럼프의 이러한 결정으로 공화당은 타격을 받을 수 밖에 없다. 그것을 염려한 공화당의 실용주의자로 불리는 House Speaker.Paul Ryan (R- Wis), Sen. Orrin Hatch (R- Utah) 은 트럼프 대통령에게 DACA 를 폐지하지 말아달라고 호소하고 있다.

문제는 오는 11월, 두 달 남아 있는 주지사 선거가 있다. 적어도 38개 주의 주지사가 이번에 선거를 하게 된다. 과연 오늘의 트럼프 결정이 자신이 몸담고 있는 공화당에 어떤 영향을 미치게 될 것인가와 6개월이란 시간 안에 DACA 해당자들은 또 어떻게 그들이 살고 있는 지역의 상. 하원 의원들을 설득하여 그들의 “꿈”을 계속 이어 나가게 할 것인가가 큰 관건으로 작용되고 있다.

DACA 해당자들은 미국에서 어릴때 미국으로 부모를 따라서 온 아이들로서 이들은 미국 경제에서 아주 중요한 자원이다. 미국에서 교육받은 영재들이 트럼프의 반 이민 정책으로 다시 그들의 나라로 돌아간다는 것은 미국의 입장으로 보았을 때 큰 손실이 될 수 있기 때문이다.

코리일보/COREEDAILY

Coree ILBO copyright © 2013-2017,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Karen Keys-Gamarra Wins the Empty Seat on Fairfax School Board

8월 29일 Fairfax County School Board 보궐 선거에서 Karen Keys-Gamarra(민주당)이 압도적인 표차(63.83%)로 Chris S.Grisafe(공화당, 32.70%)을 누르고 승리를 거머쥐었다.

새벽 4시부터 내리기 시작한 비가 하루 종일 쉬지 않고 내렸는데도 많은 투표자들이 비를 맞고도 투표에 임했다. 총 244개 투표소에서 실시된 이번 선거를 위해 민주당-공화당간에 치열한 선거전이 있었던 것을 반영하듯 비를 맞으며 투표소 근처에서 차를 주차하고 투표를 하기위해 들어가는 유권자들에게 서로 자기 정당을 밀어달라는 홍보전을 벌였다.

결국 청소년 법정에서 청소년을 위해 변호하는 변호사가 School Board에 당선되었다.

Fairfax County 는 10만이 넘는 한인들이 살고 있는 한인 밀집 지역이다.

 

코리일보/COREEDAILY

Coree ILBO copyright © 2013-2017,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Clash in Charlottesville : One Dead and 19 Injured over Statue of Robert E. Lee

 
Photo credit to AP/USA Today
 
8월 12일, 토요일 오전 버지니아 주립대학교가 위치한 샬롯스빌에서 지난 7월에 이어 두 번째로 백인 우월주의자들( 나찌주의자, 반 유대주의자, KKK)이 남북전쟁에서 남부군의 장군이었던 Lee 장군 동상 철거에 대항하여 전국으로 부터 이 시위를 위해 몰려든 사람들이 Emancipation Park 에서 시위를 벌였다. 이에 반해 샬롯스빌 주민들과 극으로 치닫고 있는 백인 우월주의에 반대하는 일반 시민들이 같이 맞대응 시위를 벌였다.
시위 중에 자동차 한 대가 시위 대열에 합류하여 반 백인 우월주의자 시위대 사람들을 자동차로 치고 달아났다가 사고 현장으로 부터 1마일 떨어진 지점에서 잡혔다. 이 사고로 32세 여성,한 사람이 그 자리에서 사망하고 19명이 중경상을 입었다. 5명은 생명이 위험하다고 한다. 그리고 두 시간 후, 이들 시위를 보호하기 위해 공중에서 헬기로 지원하던중 헬기가 추락하여 두 명의 주 경찰이 사망했다.
매컬리프 버지니아 주지사는 “버지니아 주 긴급상황” 을 발표했다. 기자회견에서, 그는 “오늘 샬롯스빌에 온 모든 백인 우월주의자들, 나찌주의자들은 집으로 돌아가라. 우리 버지니아 주는 너희를 원하지 않는다!”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항상 즉각적인 반응으로 트윗을 날리던 보통때와는 달리 오늘 오전은 침묵하다가 결국 오후 1시가 지나서야  트윗으로 멘트를 날렸다. “우리 모두 서로 단합해서 적대감을 해소해야 한다. 혐오감으로 인한 어떤 폭력도 미국 땅에 있게 해서는 안된다. 우리 모두 하나가 되자” 라고만 트윗을 날리자 SNS 에서는 백인 우월주의자들이란 분명한 명시조항이 없다고 반박하고 나섰다. 대표적인 트럼프 지지자의 한 사람인 KKK 대표는 “당신이 지금 그 자리에 있는 것은 모두 백인들이 당신을 찍었기 때문이다. 그 점을 명심하라!” 고 트럼프의 댓글에 답글을 달기도 했다.
승용차로 시위자들을 공격한 범인은 James Alex Fields 로 오하이오주에서 온 20세 백인 청년으로 알려졌으며, 체포된 후 보석금 없는 구금에 처해진 상태다.

코리일보/COREEDAILY

Coree ILBO copyright © 2013-2017,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Severe Weather Alert in NOVA Until Tomorrow afternoon

(Photo from Weather news)

8월 11일, 금요일 저녁을 먹기위해 밖으로 나간 사람들 대부분이 비에 젖었다. 이곳저곳에서 갑자기 폭우가 내려 도로가 침수되는 현상도 있었으며, 파키아 카운티와 프린스 윌리엄 카운티는 한때 토네이도 워닝까지 있었다. 지역별로 지금까지 폭우가 내리고 있어 운전자들의 특별한 주의가 요망된다.

천둥과 번개를 동반한 앞이 전혀 보이지 않은 폭우로 위험한 순간들을 만나게 되는 등 도로 곳곳에서 응급 사이렌이 쉬지 않고 울리는 금요일 밤이다.

이곳 노던 버지니아 지역과 워싱턴 디시, 메릴랜드 볼티모어, 애나 폴리스 지역까지 폭우가 내리고 있다. 이번 비가 지나가고 나면 푹푹 내리쬐던 뜨거운 여름의 기세가 한풀 꺽일 전망이어서 가을 옷을 준비해야 할 지도 모르겠다.

코리일보/COREEDAILY

Coree ILBO copyright © 2013-2017,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Future Leaders Shout for Diversity at 2017 Girlup Leadership Summit

7월 18일, UN foundation 으로서 전 세계의 미래 여성 지도자 양성 프로그램으로 활발한 활동을 하고 있는 Girlup 리더쉽 서밋이 지난 7월 16일부터 18일까지 리건 인터네셔널 트레이드 센터에서 열렸다. 300여명의 전 세계의 고등학생들이 세계의 정치 일번지인 워싱턴에서 정치세계에 한 발자욱 들어선다는 자세로 임한 이번 서밋에서는 백악관을 방문하고 국회의사당을 방문해서 직접 관계자들을 비롯한 여성 의원들을 접할 수 있는 기회 또한 가졌다. 그리고 로비스트가 될 수 있는 길도 배울 기회를 가졌으며, 아시아, 아프리카, 유럽, 아메리카, 오세아니아 등 오 대륙에서 몰려든 미래 여성지도자로 인해 워싱턴에는 여기저기에서 웃음꽃이 만발했다.

이번 서밋에서는  고등학교 여학생들이 모였으며, 각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사회적으로 유명한 인사들의 연설을 통해  삶의 현장에서 치열하게 경쟁하면서 살아남고 승리하며 서로 격려하고 힘이 되어주며 함께 미래를 향해 걸어가자는 취지로 멘토쉽 프로그램이 있었다. 건강관리, 안전 관리 등에 대한 교육과 지역사회 발전을 위해 그들이 할 수 있는 일과 또 그들이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서 해야할 일들을 어떻게 성취할 수있는 가를 직접 배우는 시간도 있었다. 그들이 가진 역량과 끼를 마음껏 발산할 수있는 즉석 시낭송 대회, 댄스 파티, 네트워킹 시간도 있었다.

이 행사에 참석하여 미래의 지도자들에게 꿈과 비젼을 보여준 연설자들 중에는 A’Dorian Murray-Thomas(Founder&Ceo, She Wins Inc.), Abbey Hudson(Attorney), Amanda Gorman (Youth Poet Laureate of the United States), Amani Al-Khatahtbeh (Muslim Girl, Founder and Editor-in -Chief), Anousheh Ansari (the first civilian astronaut, Prodea Systems, Chairman &Ceo), 와 Omar (Representative, state of MN) 도 참석해서 눈길을 끌었다.

https://www.youtube.com/watch?v=K04OCWsjDUY

자신있게 자신을 표현할 수있는 미래의 지도자, 여성 지도자들을 만나보았다. 그들은 모두 눈빛이 밝았고 반짝반짝 빛이 났다. 이 행사를 위해서 보스턴에서 부모가 직접 17시간 드라이브를 하고 왔다는 Katrina 는 부모가 그리스 사람이라고 자랑스럽게 말했다. Bvlgari Welch, Maria Velez, Allison Wei, Katrina Sousounis 가 직접 이 행사를 소개하면서 이 행사를 통해 그들이 느낀 경험담과 혜택을 들을 수 있었다.

매년 열리는 이 행사는 여학생들에게 귀중한 경험이 될 수 있을 것 같다.

이 서밋에 관심이 있는 사람은 아래 링크를 클릭해보면 더 자세한 내용을 알 수 있다.

https://girlup.org/take-action/be-a-leader/

코리일보/COREEDAILY

Coree ILBO copyright © 2013-2017,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Opinion : Trump’s Election Scandal Dilemma Deepens

Image from Google Images

7월 14일, 지난 2016년 대통령 선거 이전에 뉴욕의 트럼프 타워에서 있었던 트럼프의 큰 아들 Trump Jr. 와의 미팅과 관련, 전 트럼프 선거 켐페인 의장이었던  폴 매너포트와 트럼프의 사위인 제렛 쿠쉬너 사이에 러시아의 전직 정보원과 크레믈린과 관련된 변호사가 함께 배석되어 있었다는 사실로 이젠 트럼프가 더는 러시아와 관련없음이란 말을 할 수 없게 되었다.

이중국적 소유자인 러시안-아메리칸 로비스트인 (전 러시아 군 예비역)은 자신이 지난 2016년 6월에 있었던 미팅에 트럼프 주니어와 크레믈린관련 변호사와 함께 참석했다고 워싱턴 포스트 인터뷰에서 밝혔다.

Akhmetshin 씨는 그 미팅과 관련,자신의 역활에 대해 언론에 힐러리의 이메일이 누설되었다는 기사를 제일 먼저 NBC News 와 AP 에 알리는 것이었다고 말했다.

그는 크레믈린과 연관된 변호사, Natalia Veselintskaya 씨가 자신에게 전화를 걸어와서 함께 점심을 먹는 자리에서 자신의 조언이 필요하다며, 그 일과 관련해 함께 만나자고 해서 그 자리에 나갔다고 말했다. 그 당시 그는 러시아가 인권유린을 하고 있다는 세계 여론의 뭇매를 맞아 미국으로 부터 경제재재를 받게 된 것에 대해 미국에 로비를 하고 있었다고 한다.

Veselintskaya 씨가 그 당시 하고 있던 일 중에서 어떤 것을 발견했는데, 아메리칸 헤지펀드가 러시아 세금법을 어겼으며, 보안법을 어겼다고 말하며, 그 돈이 “민주당 전당대회”쪽과 연관이 있는 것 같다고 말했다고 한다. 그리고는 미팅이 끝난 후, 그 서류를 그곳에 남겨두고 나왔다고 Akhmetshin 씨가 말했다.

트럼프 주니어는 30분 동안에 있었던 미팅에 대해 의혹을 떨치려고 애를 쓰고 있다. 그러나 트럼프 주니어는 클린턴 후보에 관한 이러한 부정적인 정보를 받은 적이 없다고 부인하고 있다. 그러나, 그는  아버지인 트럼프 대통령의 상대후보의 부정적인 선거 홍보에 열을 올리고 있었다.

메나포트의 대변인인 제이슨 말로니 또한 이 일에 대해 언급을 회피했다. 트럼프의 사위인 쿠쉬너 대변인 또한 러시안 전직 정보원과 크레믈린 관련 변호사가 함께 합석한 미팅과 관련해 답변이 없다. 트럼프 주니어의 변호사는 Akhmeshin씨가 그 자리에 있었는지에 대해 확인해 주지 않았다.

하원에서 조차도 러시아에 대한 트럼프의 정책에 대해 걱정을 하고 있는 것도 사실이다. 공화당이 압도적인 지지로 가결되었던( 98-2) 러시아 제재조치 (오바마 행정부때 행해진 법안) 에 대해 반대의사를 표명한 트럼프에 대해 의아하게 생각하는 의원들이 있으며, 이 사건과 관련, 트럼프 대신 변명을 늘어 놓는 의원들도 있다.

문제는 러시아와 트럼프 간에 있어서 어떤 딜이 깨졌다는 것을 증명하는 것인지도 모른다. 즉, 트럼프 주니어의 이메일이 들통나기 전까지 그는 거짓말을 했다는 것이다. 그리고 이제 상원 다수당 총수인 미치 메코넬과 하원 대변인인 폴 롸이언도 이 일에 대해서 함구하거나 노코멘트 한다는 사실이다.

공화당에서도 존 메케인과 린지 그래햄만이 이 사실에 대해 불쾌감을 표현하고 있으며, 다른 공화당 의원들은 트럼프와 주변인물들이 러시아와 관련한 이 엄청난 스캔들에서 트럼프 대통령이 유죄로 성립 되지 않기를 바라고 있을 뿐이다.

2일전 며칠전 하원 민주당 (Rep. Brad Sherman, D- CA)에서 이 일과 관련 트럼프 탄핵안을 상정했다. 상정을 했지만 가결이 되어 상원의 플로어에서도 가결이 될 지는 미지수다. 상. 하원에서 민주당이 소수당이기 때문이다. 그러나 분명한 것은 이제 그들이 트럼프를 신뢰할 수 없다고 생각하고 있다는 것이다. 그것이 문제이다. 그것이 더 이 문제가 심각하다는 것을 증명하고 있다.

 

코리일보/COREEDAILY

Coree ILBO copyright © 2013-2017,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CKCGW,Korean-American Christians Save and Donate $30,000 for a new “Bible Museum”

(사진설명: 좌로 부터, 홍희경 장로, 서머스회장, 손기성 워싱턴교협회장, 한세영 워싱턴교협부회장)

7월 10일,워싱턴 교회협의회(CKCGW 회장: 손기성 목사)는 그동안 워싱턴에 세워질 성경박물관을 위해 한인 교인들이 모금한 성금을 워싱턴 성경 박물관 (Cary Summers 회장) 에게 지난 1차에 이어 2차 모금 전달식을 애난데일에 있는 설악 가든에서 가졌다. 이날 행사장에는 메시아 장로교회 한세영 목사를 비롯하여, 김영배 목사, 홍희경 장로 등 워싱턴 지역 교협 목사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 자리는 지난 1차 모금에 이어 2차 모금액을 성경박물관 회장인 Cary Summers 씨에게 직접 전달하는 전달식과 기금 모금 현황 보고식을 가졌다.

손기성 목사는 지난 3월 15일날, 1차 모금에는 지구촌교회 및 여선교 연합회, CBMC, 교협 목회자등 총 695명이 참가 했으며, 모금액은 $10,795 불을 전달했다고 말하며, 2차 모금에는 총 729명, 성광교회 ($9,595불, 114명), 열린문교회($6,137 불 182명), 메시야장로교회 2차(530불 138명) 등 목양교회, 은혜교회, 아트바이블하우스, 메릴랜드 침례교협의회, 한국 강원기독교연합회 올림픽 홍보사절단, 부활절연합새벽기도회참가자 등 ($2,780), 이 자리를 빌어 모금에 동참해 주신 많은 교협과 교인들에게 이 자리를 빌어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고 말하며, 모금액을 섬머스 회장에게 직접 명단과 함께 제출했다. 손 회장은 ” 홍희경 장로님은 성경박물관 건립을 위해 교회협의회가 직접적으로 모금을 할 수 있도록 도움을 주셨고, 과거의 교협관계자와 많은 분들을 연결시켜주셨으며, 장로님도 많이 기금을 내 주시며 애써 주셨습니다. 감사드립니다.” 라고 덧 붙였다.

전달식에서 서머스 회장은 “워싱턴 지역의 한국 커뮤니티는 베풀줄 아는 커뮤니티로 제가 이제까지 만난적이 없는 최고의 커뮤니티입니다. 한국 커뮤니티는 이번 성경박물관 건립에 그들의 교회 뿐만 아니라 한국 친구들에게도 말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했으며, 이 일에 적극적으로 도움을 준 커뮤니티입니다. 더욱더 고마운 것은 기금 뿐만 아니라 기도로 함께 해주셨습니다. 다른 커뮤니티도 한국 커뮤니티처럼 베품을 줄 줄 아는 커뮤니티가 되길 바래봅니다. 성경 박물관을 통해 전세계에 영향을 미칠 수있는 성경의 역사와 교육의 현장이 될 수 있게 되길 바래봅니다.

홍희경 장로는 한국 교포들이 성경박물관 건립을 기대하고 있습니다. 카톨릭, 유태교, 신교 등이 함께 하는 이번 성경박물관의 워싱턴에 생긴다는 것이 아주 대단한 의미를 가지고 있다고 말했다.

손기성 회장은 성경박물관은 오는 11월 17일 개관예정이며, 430,000sf 에 지어질 것이며, 아마도 세계에서 가장 큰 성경 박물관이 되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말하며, 이곳에는 적어도 60,000 여점의 유물이 전시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특별히 왜 워싱턴에 성경박물관이 건립이 되는 가에 대해 코리일보 기자가 섬머스 회장에게 묻자, 섬머스 회장은,  매년 21.5 billions  방문객 워싱턴을 방문한다고 말하며, 많은 사람들이 모이는 만큼 성경박물관에도 많은 사람들이 와서 성경의 역사를 알고 배워가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성경박물관이 워싱턴에 생기는 것에 대해 손기성 교회협의회장은 특별히 한인들을 사랑하시어 다른 지역과의 경합에서 워싱턴이 선정이 되었다고 말하며, 워싱턴이 정치, 경제, 문화의 중심지인 만큼 성경 박물관의 워싱턴 건립에 자부심과 기쁨을 가지고 있다고 말하며, 사명감을 가지고  끝까지 함께 해 주시길 부탁한다고 말했다.

손 회장은 모금운동은 7월까지만 한다고 말하며, 이제는 다른 사역에도 힘써야 하기때문이라고 말했다. 이를테면, 코리안 커뮤니티센타 건립에도 도움을 줄 수 있게 하기 위해서라고 말했다.

성경박물관은 내셔널 몰에서 2블락 떨어진 곳에 건립중이며, 맨 꼭대기 층 유리창으로 된 곳에서 국회의사당과 스미소니언 박물관을 내려다 볼 수 있게 될 것이라고 한다. 1층에 성경 전시관, 2층에 성경이 사회에 미친 영향을 소개하는 전시관, 3층에는 성경이야기, 나사렛 마을 전시관, 4층에는 성경의 역사관, 5층에는 500석 극장과 6개의 컨퍼런스 홀, 6층에는 정원, 6개의 식당이 꾸며질것이라고 한다.  박물관에는 총 384개의 모니터가 설치될 것이며, 93개의 프로젝터, 12개의 극장이 생길 것이라고 한다.

성경박물관을 건립하는데 총 예산은 $500million 이라고 말하며, 내년엔 서울에도 성경 박물관이 생길 예정이라고 서머스 회장은 말했다. 종합적으로 계산한다면 5년동안 다른 여러나라에 지원하는 리서치 비용을 포함해서 다른 제 비용으로 $1billion 의 예산이 소요된다고 덧붙였다.

 

코리일보/COREEDAILY

Coree ILBO copyright © 2013-2017,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CSIS Hosts Public Policy, Media and Russian Influence

6월 8일,CSIS(국제전략연구소)와 Bob Schieffer(Trustee  Journalist CSIS, College of Communication at TCU)와 함께 주관하여 공공정책과 미디어, 러시아가 미국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 Sen. Sheldon Whitehouse (D-RI, Committee on Judiciary, Subcommittee on Crime and Terrorism, 현재 러시아 스캔들 조사 위원 ), Heather A. Conley(Senior VP for Europe, Eurasia, and the Arctic and director of the Europe Program at CSIS), David E. Sanger (National security correspondent with NYT, 러시아 해킹에 대한 기사 전문 기자)가 패널로 참석하여 이번 러시아 해킹 문제에 대한 광범위한 토론회가 있었다.

이 자리에는 전 세계 언론인들이 모였으며, 군사, 외교, 정보기관등 , 각 기관 주요 인사들이 함께 한 자리로 향후 미국 정치의 흐름을 파악하기 위해 학자들도 참석했다.

Bob Schieffer씨의 진행으로 이루어진 대담에서, 먼저 David 기자가 입을 열었다.

그는 이번 코미 FBI 디렉터를 해직시킨 대통령은 상당한(위험?)을 감수해야 될 것으로 보인다고 말하며, 코미 디렉터의 정확하고 치밀한 노트와 그의 철두철미한 직업관과 능력을 보며 대통령을 비롯한 직원들은 그에게서 배워야 한다고 일침을 가했다. 데이빗 기자는 코미 디렉터가 트럼프 대통령과 나눈 이야기를 노트로 적은 것을 콜럼비아 로스쿨에 교수로 있는 친구에게 보여준 것에 대해 대통령측 변호사가 (Leak)이라고 한 것은 무리한 것 같다고 말했다. 이유인 즉, 그 메모는 Unclassified 되어 있는 메모로 일반적인 메모를 친구끼리 나눌 수 있는 것을 아주 특별한 것 (정보) 처럼 누설했다는 것은 너무 오버한 것 같다고 말했다.

이에 진행자인 Schieffer 씨는 코미 디렉터가 한 말은 전부 부정한 것이라고 말하며, 예를 들면, 대통령이 코미 디렉터에게 어떤 식이든 강압적인 어조로 “Commy, Let Flynn Go! 라고 말한 것에 대해 코미 디렉터는 그런 식은 아니었다고 부정하지 않았냐고 말했다.

Heather는 “Distraction!”이라고 말하며, 조사는 계속 되어야 한다. 과거를 조사해야 하는 것이 아니라 미래를 향해 지금부터라도 계속적으로 조사를 해야 한다.

Sen. Whitehouse 는 두 사람의 말은 맞다.오늘은 진실을 밝히는 날로 좋은날이나 트럼프 대통령에겐 좋지 않는날이다. 과거를 통해 진실이 규명된 것으로, 조사는 계속되어야 한다고 생각한다. 그리고 “Let Flynn Go!” 라고 말한 것(원래 FBI 독립적인 기관으로 정치권력의 힘을 사용할 수없다고 상원 규정에 정해진 것이라 한다. 그런데 대통령이 국가의 안위를 염려하여 조사하는 플린 장군에 대해 조사를 하지말라는 식의 언질은 상당한 정치적인 의도라 볼 수 있다.) 에 대해 바로 오늘까지 트럼프 대통령의 의도를 알지 못했다. 디렉터 코미는 대통령과 단독 대담을 할 당시 대통령이 한 말에 대해 그것은 대통령이 더는 플린장군에 대해 조사를 하지 말라는 의도라고 인정되는 이 문제는 더 심각하게 조사를 해야 한다. 그리고 앞으로 다가올 2018, 2020 선거에 대해 미국의 정보가 러시아에 의해 조절되어 러시아의 파워를 개입시킬 수 있다는 것에 대해 미국 정부가 현재 이를 방지할 수 있는 방어시스템이 되어 있지 않은 것에 고민해야 한다고 말했다. 선거에 러시아의 힘이 작용했다는 것은 악마의 검은 돈이 선거에 들어왔기 때문이다. 검은 돈의 출처를 밝혀야 하는 것은 물론이며, 더 선거자금의 출처에 선명성을 기해야 한다. 기업자금의 투명성도 밝혀야 한다고 덧 붙였다.

Heather씨는 우크라이나가 러시아와 합병이 된후, 오바마 대통령이 지금 러시아는 돈 으로 전쟁을 하고 있다고 말했다고 한다. 그래서 어떻게 돈으로 전쟁을 하고 있는 지 알기 위한 연구를 한 결과, 먼저 러시아의  경제 동향을 살펴보는 것에  주력을 했다고 한다. 뉴제너레이션 워페어, 러시아는 군대정책을 그렇게 부른다. 러시아 주변국가들을 먼저 깊이있게 관찰해야 했는데, 러시아 주변국가의 GMP(Gross Mass Product) 의 비율이 20%가 넘을 경우엔 반드시 러시아가 그 해당 국가에 자금을 지원하고 있다고 한다. 즉 러시아는 자본금을 지원하여 그 해당 국가를 발전 시켜주며 결국은 정치적인 영향력을 행사하기도 한다. 불가리아의 경우 GDP 22% 를 러시아가 지원하기 때문에 불가리아 정부나 각료가 불가리아 국가의 이익을 위해 일하는 것이 아닌 러시아를 위해 일하고 있다고 말했다. 러시아가 불가리아의 대외적인 외교나 정책을 러시아에 유리하게 조절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Schieffer 씨는 그러면 러시아가 유럽과 나토에 쉽게말해 정치자금을 지원하면서 러시아의 영향력을 행사하고 있다는 것에 대해 Sen. Whitehouse의  생각을 묻자, Sen. Whitehouse 는 러시아가 전략적으로 주변국, 유럽과 나토에 이제까지 했던 전략에는 비슷한 점이 많이 있다는 것을 상기해보며 결국은 아틀랜틱 오션을 넘어 미국에서도 러시아의 영향력을 행사하기위해 검은 돈이 들어왔을 것으로 보며 정치자금의 유입을 더 확실하게 조사해야 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David 기자는  문제는 2015년부터 러시아가 해킹을 했는데 오바마 정부는 2016년 6월에야 알게 되었다는 사실과 함께 그 문제에 대해서 국민들에게 주지 시키지 않았다고 덧 붙이며, 9개월동안 러시아가 마음대로 일을 꾸밀수 있는 시간을 주었다고 말했다.  러시아는 10년전에 에스토니아를 사이버 어텍을 했으며, 그후 조지아 를 했고, 결국은 이제 미국을 하고 있는 것이라는 사실을 오바마 정부가 국민들에게 주의를 주었어야 한다고 말하며, 페이스 북, 트위터에 가짜 명의의 아바타를 만들어 미국 시민들에게 메시지를 보내고 있으며 해킹을 자행해왔다고 덧붙였다. 민주당 전당대회때도 마찬가지로 젊은 컴퓨터 테크니션들을 고용해서 이른바 Help Line 으로 민주당의 대외비가 많이 누출되었다고 덧붙였다. Heather 씨도 오바마 정부가 결국 러시아의 해킹을 발견한 즉시 심각하게 생각하지 않았다는 것과 그것을 미국 시민들에게 알리지 않았다는 것이 참으로 아쉽다고 말했다.

Sen. Whitehouse 씨는 러시아가 미국의 투표기를 조작했으며, 힐러리로 되어있는 투표지가 트럼프에게로 산출되는 일이 발생했다고 말하며 러시아가 미국의 투표시스템에 깊숙이 관여했다고 덧붙였다. David 기자는 미국의 투표시스템에 깊이 관여한 것에 대한 정확한 확증은 없지만 지역에 따라 투표기가 노후되어 있거나 또는 너무 컴퓨터화 되어 있어 문제가 발생한 경우도 있다고 말하며, 인터넷이 결코 좋지않으며, 특별히  냉장고, 안방의 스마트 TV, 핵무기, 투표기는 인터넷으로 연결되어서는 안된다고 말해 관중들을 웃기기도 했다.

그러면 왜 러시아는 미국의 정치에 개입이 되었는 가에 대해 생각해보자고 Schieffer씨가 말을 하자, Heather씨는 결국은 국제 사회에서 붕괴되었던 러시아가 다시 그 힘을 찾아 미국과 동등한 힘을 가지고 경쟁해보자는 것이 아니겠는가 라고 말하자, Sen. Whitehouse씨는 동등한 힘이 아닌 미국을 누르고 전 세계를 흔들려는 의도가 아니겠느냐고 말하며, 유럽연합과 연합국가들의 기업들은 자금면에서 철저하게 투명성을 가지고 있으며 이를 위해 서로 협조하고 있다. 그런데 미국 같은 경우, 검은 돈이 들어오면 정말 이러한 협조가 이루어지지 않기 때문에 큰일이 나며, 또한 자금 출처를 찾아내는 것도 쉽지 않다고 말했다.

현 대통령인 트럼프는 어떻게 될 것인가에 대해 Sen. Whitehouse 에게 묻자, 먼저 하원에서 뮬러의 기소장에 대해 어떻게 할 것인가가 향후 기대되며, 민주당이 손을 쓰기전에 공화당이 트럼프정부와 러시아의 문제를 해결해야 할 것으로 보는데 아직 무엇이라 확답할 수 없지만 탄핵이 불가능한 것도 아니다라고 말하자, David 기자는 이번 코미디렉터가 상원 정보 법사위원회 증언에서도 보았지만 공화당이 트럼프에게 도움을 주는 발언을 하는 것을 봤을때 탄핵까지 가는데는 상당한 시간이 걸릴 것으로 보인다고 말하며, 예전에 클린턴 대통령과 르윈스키 사건때도 시간이 많이 걸렸다고 말했다. 어떤 민주당 의원은 탄핵으로 몰고갈 것이 아니라 차라리 트럼프정부가 4년동안 아무것도 할 수 없게 하는게 더 낫지 않겠냐고 말하는데 이는 아무것도 하지 않겠다는 것과 똑 같다고 말했다. 탄핵을 한다는 것은 정치적인 행동을 취하는 것인데 자신의 생각으로는 법적인 행동을 취하는 것이 더 낫지 않겠냐고 조심스럽게 말했다.

이번 토론회는 James B. Comey 전 FBI 디렉터가 상원정보, 법사 위원회에서 증언을 한 날이기도 해서 주요 논제와 부합된 내용으로 러시아가 지난 대통령 선거에 개입이 된 것에 대해 향후 2018년 2020년 선거와 함께 FBI 디렉터가 러시아 관련 플린 전 특별 안보 보좌관을 조사한 일이 결국 이 일과 관련하여 해직된 사실과 러시아가 미국 선거에 개입된 사실에 대한 향후 대책과 선거 캠프에서 선거 자금의 출처의 투명성이 얼마나 중요한 지 다시한번 강조했다.
Sen. Warner 가 코미의 상원 정보, 법사 위원회에서 증언할 때 한 말이 있다.
“선거에 지고 안 지고의 문제가 아니다. 러시아가 미국을 조종했다는 것이 문제다. 해킹을 했다는 것이 문제다. 미사일로 미국 밖에서 공격을 한 것이 아닌 러시아가 미국 땅안에서 미국을 조종했다는 것이 문제다.” 라고 말했다.
한 동안 이 문제는 우리 곁에서 탄핵이라는 주제와 함께 할 것으로 보인다.

 

코리일보/COREEDAILY

Coree ILBO copyright © 2013-2017,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Warm Weather Wakes Up Olde Town Manassas

 

6월 3일, 매나사스 올드 타운에서 열린 레일로드 축제는 한 마디로 대성황이었다. 시민들은 오후 3시가 다 지나고서도 여전히 떠나지 못하고 가까운 레스토랑으로 발길을 돌렸다. 철길 가에 있는 멕시칸 레스토랑, 커피샵, 스테이크 하우스, 그릴 바에는 손님들을 서빙하는 웨이트레스의 발걸음이 쉬지 않고 부산하게 움직였다.

올드 타운을 관통하는 Center Street엔 최근 빈티지 가게가 들어왔다. 문을 열고 들어가면서 부터 나올때까지 엔틱과 빈티지 소품들이 그들 나름대로 지닌 스토리를 품은 채 창가에 또는 선반에 놓여 있다. 그곳에서는 도자기 교실, 그림에 대한 이해도 돕는 공부도 하는 교실을 열고 있다. 건너편에는 100년의 역사를 가진 서점이 동서고금의 귀한 책들을 수북히 쌓아 놓은 채 책벌레들에게 귀한 휴식의 장소로 인정받고 있다. 지역 화가들이 그림을 맡겨 길 가는 이들에게 잠시 멈추어 서서 유리창 너머로 펼쳐지는 아트의 세계를 조용히 바라볼 수 있게 하는 갤러리도 다수 있다. 음식 냄새가 골목골목 새어 나오는 곳, 몇 백년이 지난 시청 건물이 아직도 건재한 채, 시청 업무를 보고 있는 센터 스트릿은 이제 관광 명소가 되어가고 있다. 다른 지역에 비해 개발이 되어도 올드 타운은 개발하지 않고 옛것을 있는 그대로 보존하려고 하는 이곳, 매나사스는 과거와 현재가 미래를 향해 함께 뚜벅뚜벅 걸어가고 있다.

저녁 7시, 토요일 저녁 올드 타운 레스토랑 골목마다 밴드에 맞추어 가수들이 노래를 부르는 라이브 쇼가 한창이었다. 1800년대의 건물이 현재에도 건재한 매나사스 시는 역사적인 유물을 많이 간직하고 있으며, 사연 또한 많은 도시다. 남북 전쟁 격전지 중의 하나인  불런Battle field 가  바로 한 눈에 내려다 보이는 곳이다.  노폭 서던 기차는 쉬지 않고 몇 백년을 동부와 서부를 오가며, 물품을 실어 나르고 있다.

지난 몇 주동안 이곳엔  비가 왔다. 가로수 나무색깔은 더 짙어졌고, 그리고 가지들은 더 활짝 어깨를 펴고 나그네를  위해 기꺼이 그늘을 만들어 주고 있다. 오늘처럼 눈이 부시게 환한 날엔 시민들은 아이들과 함께 하루 종일 올드 타운 에서 즐기고, 저녁까지 밖에서 해결하고 들어가는 날이다.

최근 매나사스 시는 공사 중이다. 여기저기에서 울창하던 나무들을 베어내고 주택을 짓고 있어서 다소 아늑하고 조용하던 시절들이 사라져가는 아쉬움이 없지않아 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워싱턴 디시 생활권에서 물가가 저렴한 곳으로 알려진 곳, 백악관이 있는 디시까지 급행열차가 운행되는 곳으로 최근 부쩍 연방 공무원들이 많이 이주해 살고 있는 지역이기도 하다.  역사속에서 다시 부흥이 되고 있는 매나사스 지역은 매나사스 거주민이 기차역에 딸린 주차장에 주차를 하고 디시로 통근을 하는 경우, 시청에 신고를 하면  다른 도시에 비해 주차비가 무료다.

 

코리일보/COREEDAILY

Coree ILBO copyright © 2013-2017,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