NASA’s Rover Finds Organic Material on Mars

(Photo from NASA Tweeter)

NASA에 의하면 화성 탐사선,Curiosity Rover가 화성에서 생명체가 살 수 있는 “Organic”을 발견했다고 밝혔다. 닥터 타마스 주버첸씨가 NASA  트윗에 올린 그의 견해에 따르면, “이번의 새로운 발견은 화성에서 생명체를 찾을 수 있는 탐험을 계속하라고 말하는 것 같다. 화성에서 더 놀라운 발견을 할 수 있을 것 같은 확신이 든다.”라고 말했다.

NASA는 올개닉과 함께 아주 오래된 탄소 화합물이 돌에 다량 함유된 것을 발견했다고 덧 붙이며, 이는 비록 생명체는 찾지 못했지만 탄소 화합물이 생명이 살 수 있는 환경을 조성해주는 것은 분명하다고 말했다.

처음으로 화성에서 생명체가 살 수 있는 환경, 또는 생명체의 근간을 이루는 물질이 발견되었다고 밝힌 오늘 보도는  이는 지난 2014년, 15년에 화성에 있는 게일 크레이터(호수)의 바닥 부분, 칸피던스 힐과 모자브 사잇이라 불리는 지점에서 탐사 추출한 두 개의 돌, 바위 샘플을 지구로 가져와 우주 생물학자인 Jennifer Eigenbrode (Goddard Space Flight Center)씨를 비롯한 우주 과학자들이 연구를 한 결과 화성에서 가져온 물질(SAM)에서 생명체가 살 수 있는 조건을 제공하는 탄소화합물이 함유되어 있는것을 발견했다고 밝힌 것이다.

펜스테잇 유니버시티의 우주생물학자인 닥터 Freeman 씨는 어느정도 가능성은 있지만 확실치는 않으며, 더우기 지금은 화성이 아주 춥고 건조하며 대기권이 많이 부족하다. 과거나 현재에 있어서 이 문제는 여전히 의문의 대상이다. 어쩌면 더 깊게 파고 들어가면 더 잘 보존된 물질을 화성에서 찾을 수 있게 될 것이다. 화성의 표면은 지금도 쉬지않고 방사 포격을 받고 있으며, 이럴때마다 생명체를 함유한 화학 물질들이 부서지는 결과를 초래하고 있다. 라고 NPR의 인터뷰에서 밝혔다.

Curiosity rover는 메탄가스도 발견했으며, 이는 화성에 계절이 바뀔 수 있는 신호이며, 메탄은 지하에서 생성되어 위로 올라온다고 탐사선 과학자인 Chris Webster (NASA’s Jet Propulsion Laboratory)씨는 말하며 정말 이것은 대단한 것이며, 전혀 기대하지 않았던 것을 발견하게 된 것이라고 말했다.

Leave a Reply

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 Required fields are marked *

Confirm that you are not a bot - select a man with raised han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