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thly Archives: July 2015

People___Clinton Strikes First Against Bush

 

Hillary Rodham Clinton spoke before Jeb Bush on Friday at the National Urban League conference in Fort Lauderdale, Fla. Credit Joe Raedle/Getty Images

 

7월 31일, 플로리다의 로우더 데일에서 열린 내셔널 아프리칸-아메리칸 지도자들의 모임에서 전플로리다의 주지사인 젭 부시는 기대하지 않았던 힐러리 클린턴의 반격으로 주요 일간지등 메스컴에서 그의 위치가 하루종일 휘청거렸다.

오바마 대통령을 비웃는 듯한 멘트로 관중들의 박수를 받아내었던 그의 연설은 그동안 그를 믿고 따랐던 많은 사람들에게 그가 과연 국민들을 위한 사람인가, 현재 미국인들의 주요관심사가 무엇인지, 또는 최근 발생하고 있는 흑.백간의 갈등에 대해 어떠한 생각을 가지고 있는 지를 단면적으로 보여주는 계기가 되었다.

그는 이번 연설에서, “Right to Rise” 라는 주제로 연설을 했다. 마르틴 루터 킹 목사의  멘트를 인용, 꿈을 가지자는 뜻으로 연설을 했다. 즉 주제가 품고있는 그 권리가 뜻하는 바, 즉 일어날 수 있는 권리에 대한 주제를 뒷바침해 줄 수 있는 정확한 근거를 제시하지 못했다는 비판을 받았다. 그의 연설은 사건이나 현상을 직접 파악하지 않고 겉에서만 맴돌며, 겉만 보여주는 형식적인 의례에 비해,  힐러리 클린튼의 연설은 그 보다는 더 정확한 근거와 방법을 제시했다는 것에 관중들은 힐러리 클린턴의 손을 들어줄 수 밖에 없었다.

힐러리 클린턴은 “최저 임금으로 어떻게 권리를 주장할 수 있으며, 만약에 해당 지역 주민의 주지사가 대학교육을 받을 기회를 쉽게 주지않으면  어떻게 그 권리를 찾기위해 일어설 수 있을 것인가?” 란 일침으로 그에게 반격을 가했다. 그리고 최근 발생한 흑.백간의 갈등에 대해 사우스 캐롤라이나에서 단지 흑인이라는 이유로 죽어야 했던 9명의 보통 사람들, 경찰의 무력적인 제압으로 죽어간 사람들, 그들의 이름들을 다 기억하고 일일이 불러주며 이러한 죽음이 헛되지 않게 정책을 바꾸며 시민들과 함께 살아가야 한다는 믿음을 심어준 이번 연설은 희생자들의 이름도 거론하지 않은, 최근의 사건의 자세한 현상파악과 대안에 대한 정책의 제시가 부족한 젭 부시에게 커다란 손실이었다.

“These names are emblazoned on our hearts,” she said. “We’ve seen their faces; we’ve heard their grieving families.”

She spoke explicitly about racial discrimination, saying it still played a major role in determining “who gets ahead in America and who gets left behind.”

She added: “We can’t go on like this. We are better than this. Things must change.”

코리일보

All rights reserved ©2013-2015

 

Asian – American Chamber of Commerce Hosted Higher Education Symposium for Asian American Students

 

IMG_3281 (1)

7월 29일, 타이슨스 코너에 위치한 아시안 아메리칸 상공회의소(President, Cindy Shao)에서 아시안 아메리칸 학생들을 위한 심포지엄을 개최했다. 이날 심포지엄에는 아시안 아메리칸 학생들이 참여했으며, John Hough (Vice President for Community Relations at American Public University System)은 아메리칸 퍼블릭 대학에서 실시하는 100%온라인 코스에 대한 정보로 세계의 모든 학생들이 서로 연결되어 다양한 문화를 접하며 미국의 학위를 취득할 수 있는 프로그램도 소개 하였다.

연방정부측, 특히 CIA 등,  교육부에서도 참석하여 정부가 운영하는 섬머 프로그램등과 해외교환학생 프로그램등 다양한 세미나에 대한 안내가  있었다. 참석자들은 패널로 참석한 정부와 사업체에 대해 어떻게 하면 취업을 하는데 있어서 가장 효과적인 이력서 작성법과 함께 정부직업에 도전하는 사람들에게 쉽게 접근할 수 있는 노하우를 배우는 계기가 되었다.
이번 행사는 아시안- 아메리칸 상공회의소장인 신디 샤오가 계획한 프로그램으로 어떻게 하면 소수민족들이 보다 나은 삶을 살 수 있는것인가를 생각하면서 교육적인 프로그램을 기획하게 되었다.
최근 증가 추세에 있는 미국학생의 영국 유학에 대해 Erin Mateu 는 아무래도 언어, 문화 장벽이 없다보니 영국을 선호하고 있다고 말하였으며, 스페인, 이탈리아, 독일등 유럽국가로의 유학이 동양에 비해 높은 것도 이런 연유가 아니겠는가 하고 말했다. 중국유학은 5%,일본은 1.8%, 한국 유학은 1.1%로 여전히 서구권나라에 비해 도전하는 학생들의 비율이 현저히 낮다고 언급하였다.

Asuncion Sanz(President of Context In Culture, LLC)는 이러한 현상은 테크놀로지가 발전하므로서 직접 해외로 떠나지 않아도 접할 수 있는 다양한 문화와 교육을 누리는 젊은 세대들의 학습에도 영향이 있다고 언급하였다.
Bob Meixner(Recruiting Consultant) 는 직업을 창출하고 직원을 채용하는 과정에서 사실 이력서를 보는 시간은 한 사람당 15-20 초 밖에 되지 않는다고 말하며, 가장 눈에 띄게 효과적인 방법으로 이력서를 쓴 사람은 더 눈길을 오래 끌 수 있으며, 채용가능성도 그만큼 높다고 조언했다.
Jamarr H., 씨는 오랜동안 공무원으로 있으면서 공무원을 채용하는 방법으로 최 우선순위는 무엇보다도 신뢰성이 있는 사람을 뽑는다고 말하며, 신원조회시 깨끗한 백그라운드 소유자는 그만큼 다른 지원자보다도 우위에 있다고 말하며, 정부 직업은 직업에 따라 꼭 미국 시민권자가 아니어도 영주권자로도 직업을 찾을 수 있다고 말했다.

코리일보
All rights reserved© 2013-2015

 

보잉 777 비행기 파편 인도양, 리유니온 섬에서 발견, 말레이지아 항공 MH 370 파편 추정

AAdGL8s.img

(Photo from AFP)

AP뉴스에 따르면 항공안전조사단들이 보잉 777기의 비행기 파편으로 추정되는 물체들을 인도양에 위치한 리유니온 섬( 아프리카 대륙에서 가까운 섬)에서 발견했다고 전했다.
이 물체들은 비행기 파편으로  지난해 공중에서 실종된 말레이지아 항공의 기체일 확률이 아주 높다고 말했다고 전했다.
이 조각들은 비행기의 날개부분의 조각들로 속도를 조절하는 팰랩퍼론일 가능성이 아주 높다고 말했다.
사고후 계속적으로 국제적인 도움으로 비행기의 잔해를 찾기 위해 인도양과 중국해 그리고 서부 호주에서 가장 가까운 인도양을 계속 찾고 있었다.
마지막 발신 추정지역인  안다만 해(말레이지아의 도시 페낭으로 부터 230 마일지점)
에서 비행기 파편 발견지역인 프랑스령 리유니온섬은 페낭으로부터 남서쪽으로 3,500마일 떨어져 있으며, 그동안 해저수면을 집중적으로 수색 탐사해왔다.
현재까지 집중적으로 수색했던 지점으로부터 2,600마일 떨어진 지점이다.

2014년 3월 8일 승객 236명을 태우고 중국을 향해 말레이지아 쿠알라룸푸르 공항을 이륙한 후, 실종된 여객기를 계속 찾고 있었다.
대부분의 승객들은 중국인이었다.

지난해 말레이지아 항공사는 또 한번의 위기를 더 맞게 된다. 말레이지아 항공기가 우크라이나 상공에서 격추되어 298명의 귀한 목숨을 잃었다.

코리일보
All rights reserved

CASA, SEIU, NAKASEC: Dreamriders Leave to Advocate Immigration Rights

IMG_3271

On July 28, “Dream Riders” departed from Virginia to do a cross-country awareness campaign and promotion for immigrant rights and reform.  Leaders from CASA(Somos CASA), SEIU(Service Employees International Union), and NAKASEC discussed immigration reform and the three community members gave their testimonies as undocumented.
They’ve worked tirelessly to advance DACA and DAPA and seek to gain support from the rest of the country through this promotional effort.

 

IMG_3263 (3)

7월 28일, CASA(75,000명 in DMV) 폴스처치에 위치한 버지니아 본부에서 SEIU(국제 서비스 노동자 조합, 멤버 145,000 명 in DMV) 와 NAKASEC 의 지도자들과 멤버들이 모여 제 2회 드림 전국 버스 투어를 갖게 된 배경과 의도를 설명하였다. 이번 버스 투어는 서류미비 이민자 가족들이 겪는 삶의 애환과 그들의 지역사회의 기여도를 널리 알림과 동시에 젊은 청년들이 이 땅에서 새로운 꿈을 꾸며 내일을 향해 도전할 수 있는 기회를 갖게되길 희망하며, 그것은 가족들이 모두 다 같이 마음 편하게 살기를 희망하는 젊은이들이 내일을 변화, 발전시키는 것을 목적으로 이 켐페인을 시작했다고 지난 2013년 처음으로 NACASEC이 시작하게 되었고, 이제 두 번째의 여정이 시작되었다고 말했다.

IMG_3262
(Photo from left to the right: Lindolfo Carballo,  Ixchel Hernandez, Jenny Hong, Diana Machado, Glenda Deras)
CASA 버지니아 디렉터인 Lindolfo Carballo 씨는 “우리는 할 수 있다! 라는 구호를 외치자 그곳에 모인 모든 사람들이 한 목소리로 같이 외쳤다.  카바요씨에 따르면 CASA는 먼저 메릴랜드에서 1985년도에 시작했으며, 버지니아에서는 지난 해부터 시작했으나 벌써 멤버쉽 숫자가 4,000명을 육박한다고 말하며, 다른 조직에 비해 봉사하며 함께 하고있으며, 법적으로 시민권을 받은 후에도 여전히 이 조직을 위해 봉사하고 있는 멤버들이 많다고 말했다.

CASA 에서 자원봉사를 하는 전직 브라운 대학의 교수인 Steve Rabson씨와의 인터뷰에서 그는 이민법 개정은 반드시 이루어져야 한다고 믿기 때문에 CASA에서 자원봉사를 하게되었으며, 일본문학을 가르쳤던 교수로서 다른 문화를 이해하고, 모든 사람들이 참정권을 가지며 시민으로서 권리를 행사하면서 동등한 대우를 받고 살아야 한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이 일에 직접적으로 봉사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인 학생인 제니 홍은 자신은 현재 고등학생으로  필라델피아에 살고 있는 DACA 수혜자라고 말하며,  지난 시절 자신이 서류 미비자로서 겪어야했던 수많은 고통과 자신의 부모님의 최저임금을 받으면서 가족과 살기 위해 몸부림치고 있는 모습을 보고 자라온 사람으로 이젠 DACA의 혜택으로 대학을 꿈꿀 수 있게 되었으며, 아마도 정부의 학자금 혜택을 받게 될 지도 모른다고 말하며, 부모님들이 하루빨리 DAPA의 혜택을 받을 수 있게 이민법이 개정되어 마음놓고 살 수 있게 되길 바래본다고 말했다.

SEIU소속으로 있는 Glenda Deras는 현재 버지니아, 워싱턴 디시, 메릴랜드에 적어도 145,000여명의 멤버들이 이민법 개정안과 ACA, 즉 오바마 케어를 지원하는 가장 큰 조직이라고 설명하며, 최저임금 인상과 함께 현안 문제들을 다루고 있으며 미국, 캐나다, 푸에르토리코 등에서 각종 서비스업에 종사하고 있는 2백만명의 멤버를 거느린 거대조직임을 언급했다.
그리고 이번 버스투어 기금 모금을 위해 27일 하루만에 $15,000 불 이상을 모금하여 목표했던 금액을 초과하는등 막대한 힘을 과시하기도 했다.

이번 버스투어는 7월 27일 버지니아를 출발하여 노스캐롤라이나, 조지아, 플로리다. 앨러배마, 루이지애나, 택사스를 경유하여 8월 7일 그 여정을 마무리하게된다.

코리일보
All rights reserved© 2013-2015

Earthquake, M 7.0 – 230km W of Abepura,in Indonesia

Source from USGS
Source from USGS

7월 27일 (저녁 9시 41분 21초 UTC) 강도 7.0의 지진이 인도네시아의 아베푸라지역에서 발생했다고 USGS는 발표했다.

미국 지질 측정국 에 따르면, 이번 지진은 아베푸라시의 서쪽 143 마일지점에서 발생했으며, 파푸아 뉴기니아로부터 193 마일 지점에서 발생했다.

이번 지진이 발생한 지역은 흔히  오스트랄리아- 퍼시픽 플레이트라고 불리는  순다(자바) 해구서쪽으로 부터 솔로몬군도의 동부로 길게 이어진 4,000 km의 해저층 선상에서 일어났다. 특히 이 지점은  오스트랄리아 해저층과 태평양 해저층과의 충돌지점이며 접경지역이다. 오스트랄리아 해저층이 태평양 해저층아래로 매년 약  2-8 mm/yr 밀려들어가므로서 뉴기니아, 즉 태평양 해저층지역이 반대로 들려올려진다. 그러는 과정에서 지진이 발생하고 있으며 북동쪽(110 mm/yr)으로  속도가 점점 빨라지고 있다고 한다.

이 지진으로 인한 정확한 피해상황은 아직 알려지지 않고 있다.
코리일보
All rights reserved © 2013-2015

주말에 마시는 한 잔의 시~~~Ah, Nostalgia, 김서경

 

친구들에게 부족한 사람과 항상 동행해 주심에 감사를 표하며,
친구들에게 ,부족한 사람과 항상 동행해 주심에 감사를 표하며,

Ah, Nostalgia,         (Written by Corih Kim)

Once in a while, I reminisce of my childhood,

Where the narrow streams flowed around the pine trees,

Wind, whistling and roaming about

Sometimes, I think of my hometown,

Of me climbing the mountain,

Decorating my hair with endless line of flowers: red, pink, yellow

Oh, the dreams of mine…

Midsummer, endlessly falling water,

Bursting out laughing, sunshine dancing on leaves,

Before descending together…

How many years have passed by?

How far I am from then, there?
In middle age,

while so many things passed by,

I stand in the storm without an umbrella,

So many thing I left behind me

I could not carry,

I cry out to him, who was, is and will be in my heart,

He whispered to me,
We don’t have a hometown under the heaven,

He told once, we have a beautiful, never faded away hometown up there!

아, 고향 그리워,
한동안, 나의 어린시절을 회상해 보았지,
실개천이 소나무 사이로 졸졸 따라 흐르는 곳
,

바람이 휘파람을 불며 여기저기 돌아다니는 곳
때때로, 난 나의 고향도 생각을 해보았지,

산을 오르며, 빨강, 분홍, 노란 꽃들
머리엔 꽃을 꽂고 또 꽂고 끝없이 꽂았던 내 꿈들처럼,
한 여름, 폭포수가 여름을 따라 흐르고,
웃음소리와 햇살도 잎들 사이에서 춤을 추곤했지
.

이 모든 것들이 함께 폭포수와 함께 쏟아지던 시절
몇년이나 지났을까?
얼마만큼, 얼마나 멀리 떠나왔을까?

중년의 나이에,내가 지나온 많은 것들은 또,
난 우산도 없이 폭우속에서 서 있어야 만 했던 시간들…
내가 두고 온 많은 것들,
가지고 올 수 없었던 많은 것들,
난 나의 그 분께 울부 짖었다.

과거에도 계셨고, 현재도 계시며, 미래에도 나와 함께 하실…
그는 나의 귀에 대고 부드럽게 속삭이신다.

하늘 아래에 어느 곳에도 고향은 없는 것이야,

언젠가 한번, 그는 나에게 말을 해 주셨지.
절대 변하지 않을 그 아름다움만 존재하는 고향,

그것은 하늘위에 있다는 것을,
김 서경(Corih Kim)

 

사람__안드레아 베일리, 포토맥 디스트릭트 수퍼바이저 출마자에 대해_People__ Andrea Bailey for Potomac District Supervisor In Prince William County

header

“우리는 프린스 윌리암 카운티를 변화시켜야 합니다. 경제를 더 발전시키고 더 나은 직장을 가지고 행복하게  살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기 위해서 입니다. 우리 어린이들이 최고의 교육을 받을 수 있게 해야 하며, 모든 사람들이 평등하게 대우받는 사회를 만들어야 합니다. 나는 이런 이유로 포토맥 디스트릭트의 수퍼바이저가 될려고 합니다. 그것은 우리가 프린스 윌리암 카운티를 그런 살기좋은 카운티로 만들 수 있다는 것을 알기 때문입니다.”
—Andrea Bailey

안드레아 베일리는 오는 11월에 있을 선거에 포토맥 디스트릭트의 수퍼 바이저로 출마를 한다. 지난 시간 그녀의 삶을 통해서 다른 사람들에게 보다 나은 혜택을 줄려고 노력하는 모습을 보았다. 군인의 아내로 살아온 지난 39년의 삶은 우리가 서로 다른 점을 보완하며 하나의 공동체로 보다 높은 목표를 향해 나갈 수 있는 방법을 제시하게 될 것이다. 그녀는 우선 가난한 이웃들을 먼저 챙기는 넓은 마음이 있었다. “Helping Neighbors in Need” 라는 비영리법인을 계속적으로 후원하며 도움을 아끼지 않았던 이유로, 주위의 홈리스들에게 더 관심을 가지고 누구도 초대하지않은 그들을 그녀는 자신의 집에서 연 파티에 그들을 초대했다. 차가 없는 그들을 위해 택시를 대절해서 그들을 불러오고, 음식을 대접하는 모습을 보면서, 깊은 감동을 받았다.

가정폭력으로 상처받은 여성들을 위한 쉼터를 지난 15년째 봉사해왔던 그녀는 우리들의 진정한 이웃이었다. 그녀의 친구로, 네일가게샵을 하는 비엔남여인도, 세탁소를 운영하는 한국인도, 맥시칸 푸드체인점을 하는 맥시칸인도, 모두 그녀를 “참 좋은 사람, 좋은 이웃, 일을 잘 해낼 수 있는 추진력이 있는 사람”으로 말한다. 가장 가까이에서 그녀를 보아온 사람으로 그들의 이야기는 설득력이 있다.

이제 그녀가 프린스 윌리암 카운티의 포토맥 디스트릭트의 수퍼 바이저가 되어 더 가깝게, 더 많은 사람들과 더불어 하나가 되는 일을 할려고 한다. 지난 시간동안 그녀가 보았고 겪었던 경험들이 그녀가 지역구민들을 위해 자신의 역량을 발휘할 수 있는 밑거름이 될 것이라는 것을 그녀를 보면서 확신을 할 수 있었다. 페어펙스 카운티에 밀려 지역 발전에서 조금은 더딘 행정구역인 프린스 윌리암카운티를, 특히 그녀의 지역구인 포토맥 디스트릭트(포토맥 밀 아울렛을 비롯한 주요 상업지역)를 더 발전시키므로서 고용문제와 함께 버스운행등 다양한 방법을 모색하겠다고 그녀와의 짧은 인터뷰에서 그녀는 말했다.
Andrea_Bailey_PWC_Board_Members
평생을 독실한 크리스쳔으로, 아이들을 가르치는 교사로 살아온 지난 20 년의 그녀의 삶, 시민운동가로 살아온 지난 40여년의 삶은 시민이 무엇을 원하는 지, 매일매일의 삶에서 무엇이 가장 중요한 지 알고 있다. 그것이 이제 시정운영 방안에 도움이되어 조직을 운영하며, 인사담당을 해왔던 지난 20여년의 삶은 모든 레벨의 사람들과의 커뮤니케이션에 귀가 되어 이해관계자들의 이익을 대변하게 될 것이다.
제록스 캄패니에서 마켓팅을 할때 그녀의 마켓팅 전략으로 80%의 영업실적을 올렸으며, 1990년대에는 3년동안 회사에 96%의 이익을 내게한 장본인이기도 하다. 그녀는 휴렛패커드에서 인사담당을 했으며 적어도 5,000여명이 넘는 직원들을 전산관리하는 시스템을 관리하기도 했다.

교육시스템의 개선에 대해서 그녀는 우리는 누구나 관계없이 동등하게 배움의 권리를 가지고 있으며, 또 교육에 종사하는 선생들의 봉급인상과 함께 처우 개선에 대해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물론 지금 그녀가 걸어가는길에 장애가 있는것도 사실이다. 그러나 지난 6월에 있었던 민주당 경선에서 그녀는 70%를 넘는 지지율로 당당하게 민주당 후보로 포토맥 디스트릭트의 수퍼바이저 자리에 출사표를 던졌다. 그것은 그녀가 지난 시절동안 프린스 윌리암 카운티의 주민으로 살아온 삶을 보여준 것이다. “함께 가자!” 즉, 그녀가 말하는 “우리가 프린스 윌리암 카운티를 그런 살기좋은 카운티로 … 알기 때문입니다.” 라고 말하며 우리가 함께 할 때 더 나은 미래는 우리들에게 열리게 되어있음을 보여주는 것이라 하겠다.
그녀는 웹스터 대학에서 미디어 스터디로 사이언스 학위를 받았고, 내셔널 루이스대학에서 인사관리발전에 대한 석사학위를 수여한 두뇌의 소유자다.

베일리 측에 따르면 최근 그녀를 지원하는 정치인들이다. 그녀를 믿어주고 아끼며 그녀의 근검절약과 도덕성을 신뢰하며 그녀의 카운티 수퍼바이저의 길을 응원하는 정치인들이다.
Endorsements of Democratic Candidate Andrea Bailey for Prince William County Board of Supervisors Potomac Magisterial District
Warner_1

Political Leaders, Board Members, and Organizations within the Prince William County area have voiced their support and endorsement of Democratic Candidate Andrea Bailey for the next Potomac Magisterial District PWC Board of Supervisors.  They have enthusiastically pledged their support because in their words, “Democratic Candidate Andrea Bailey has demonstrated integrity, and moral values in her commitment to volunteerism and servicing the communities in Prince William County.  She understands the importance of building well rounded, inclusive local communities where ALL families can find good jobs and excellent schools, shop, worship, work and play.   Candidate Andrea Bailey will work diligently to win her campaign, and serve the public through her support of improving education, economic development and strengthening the core services that all residents depend upon”.

Democratic Candidate Andrea Bailey’s current endorsers are:

Congressman Gerry Connolly, 11th District
Virginia State Delegate Scott Surovell
Woodbridge Supervisor Frank Principi
Dumfries Councilman Derrick Woods
Democrat Committee Chairman Harry Wiggins
Deomocratic Candidate State Senate Jeremy McPike
Jeanette Rishell, Councilmember, City of Manassas
Prince William Democratic Women’s Caucus
Selonia Miles, Potomac Magisterial District Chair, Democratic Party
Mr. John Harper, Former School Board Member

코리일보
All rights reserved © 2013-2015

China may Bring Back in Two-Child Policy within a Year

IMG_3150

(사진은 기사 내용과 직접적인 관련이 없음을 밝힙니다. 코리일보)

China Business News 에 따르면, 중국 정부가 곧 올해 안에 한 아이 갖기 운동에서 두 아이 갖기로 바꿀 계획이라고 말했다. 정확한 시점은 아직 밝혀지지 않았으나, 빠르면 올해 말에 두 아이 갖기로 정책을 바꿀 것으로 내다보고 있다고 전했다.
지난 35년동안 한 아이를 갖는 것을 법적으로 정한 이후, 딸을 낳으면 죽이는 등, 남. 여 성비율을 깨뜨리고 결국은 여자 부족현상으로 인한 납치, 인신 매매 등 각종 사회 병리적인 현상이 발생했었다. 이는 중국인 6억 5천여명이 인터넷을 사용하는 인구로서 정부의 가족계획법안이 부당하다는 목소리가 결국은 중국 정부를 움직이게 되었으며, 오는 2050년에 되면 적어도 4억 4천여명이 60세 이상의 노인인구로 편입되면서 노동시장에 큰 타격을 받게 될 것이라는 UN의 통계도 중국 정부를 긴장하게 한 것으로 보인다고 소식통들은 전했다.

코리일보
All rights reserved © 2013-2015

2015 Miss Vietnam DC: “Education, Leadership, Collaboration, and Commitment to Community Service”

IMG_3230(photos: from left to the right, Vi Nguyen(2nd Runner Up), Loney Nguyen(Miss Vietnam DC 2014), Thanh Luu(1st Runner Up)

On July 18, Miss Vietnam DC (Chairwoman, Lieu Nguyen) hosted a press conference at the newly opened Horseshoe Casino in Baltimore, Maryland. Chairwoman Lieu Nguyen introduced this beauty pageant in 2007. For 8 years, they held the beauty pageant at the parking lot of the Eden Center in Falls Church, VA for the local Vietnamese-American community. with the support of Horseshoe Casino, however, Miss Vietnam DC can now hold their beauty pageant in a well-provided for venue. Nguyen emphasized the purpose of Miss Vietnam DC is to bring back the young leaders to serve the community for socio-economic development.

IMG_3224

(Photo: Miss. Lieu Nguyen)

Lieu Nguyen works tirelessly for three different non-profit organization: Devotion to Children (for age of 6 and under), Hope for Tomorrow (free medical/dental support to children in the DMV area, build home for HIV/Cancer patients, and install Water filtration and provide micro loans for those in least developed countries) and Miss Vietnam DC to improve and upgrade Vietnamese – American lives.

 Loney Nguyen, the winner of 2014 Miss Vietnam DC, shared her life story; after moving from different foster homes every week at the age of 15, she tried to cope with the desperately stressful life, but she overcame and finished her bachelor’s program in 3 years as a valedictorian. She wishes to use her Masters in Social Work to help those like her who need the support to grow up into successful individuals and strengthen the community.

IMG_3218

(Photo from left to the right: Loney Nguyen, Andrew, Thanh Luu, Vi Nguyen, David Dang, Tuyet Nhi Le)

Loney noted, “When I had a hard time in my teenager, I didn’t have any roll models to learn from it, and I realized I will be the one for the others. After I became celebrity as a Miss Vietnam DC 2014, I learned lessons to love and help others by putting myself outside of the comfort zone. Miss Vietnam DC is a bridge to connect Vietnamese-American women and collaborate with other ethnic groups to serve community. As a Miss Vietnam DC, as a younger Vietnamese-American, we collaborate to narrow the cultural gap and age gap between other ethnic groups and within an ethnic group as well.” She gives this message, “Never give up, Be yourself, Believe yourself!” to young people in different ethnic communities.

IMG_3219 (1)

(Photo from left to the right:  Tom York, Swee Yap, David Dang, Vi Nguyen, Loney Nguyen, Andrew, Thanh Luu, Lieu Nguyen, Tuyet Nhi Le, Jennifer Nguyen)

Horseshoe Casino Marketing Director, Tom York and Horseshoe Casino Multicultural Marketing Manager, Swee Yap are working on the 2015 Miss Vietnam DC. Tom York remarked, “We look forward to opportunity like this. I am really excited to offer this opportunity to bring up the next level to Miss Vietnam DC and be a part of this organization as a true partner.”

Miss Vietnam DC is a unique entity in the greater Washington area, and Lieu Nguyen (Chairwoman Miss Vietnam DC), Tuyet Nhi Le (Pageant Executive Director), David Dang (Marketing Director) work tirelessly every year to make this event a sucess.

IMG_3235

(Photos from left to the right: Nhien Pho, Vicenta Tran, Tuyet Nhi Le, Thanh Luu, Bach- Luu Ngyyen, Mr. Vinh Nguyen, Loney Nguyen, Dr. Kim-Oanh Nguyen, Jennifer Nguyen, Miss. Lieu Nguyen)

At the interview, Mr. Vinh Nguyen is one of the biggest and longest supporters of Miss Vietnam DC, as he’s supported the event for the past 8 years. He explained his desire to help the community, and for Vietnames-American girls to dream big. He believes that Miss Vietnam DC is not only a beauty pageant but also a leadership program.

2015 Miss Vietnam DC will be held on October 11, 2014 at the Horseshoe Casino in Baltimore, Maryland.  To participate in this fun and inspiring event, go to http://missvietnamdc.org/application/ to download the application OR visit www.MissVietnamDC.org and click on REGISTER TODAY.

The last day to register is on Thursday, August 6, 2015 and orientation is on Saturday, August 8, 2015.

 

Eligibility Requirements:

1.   Must be at least 21 years of age or no more than 29 years of age on October 10, 2015.
2.   Must be a natural-born female that has never been married or had a marriage annulled.
3.   Must not be a parent, currently be pregnant, or have ever given birth to a child.
4.   Must be a citizen of the United States,and have resided in the Greater Washington DC     Metropolitan Area (DC/MD/VA) for at least 6 months as of October 10, 2015.
5.   Must be at least 1/8th Vietnamese descendant.
6.   Must be of good health and moral character.
7.   Must agree that if they win or succeed to the state level title or the title of MISS VIETNAM     DC, they will not participate in any other pageants during the time they hold any of these         titles, unless authorized in writing by MISS VIETNAM DC.
8.   Must be willing to release, unconditionally and forever, any claim against Miss Vietnam DC, Its affiliated or related companies and their respective officers, directors, advisors,         partners, employees, agents and assigns, which they may have by virtue of their             participation in their state pageant, or by any use of their name, likeness, voice, and/or         biography in connection with their state pageant, including use in promotional and advertising material.

CoreeILBO.com

All rights reserved ©2013-2015

Sen. Mark Warner with three other Sens. will Introduce Bipartisan Cyber Security Bill

 

2015-05-30 11.22.13
7월 21일, 마크워너 상원의원 측은 마크 워너 상원의원과 다른 세 명의 상원의원들이 함께 사이버 안전에 대한 법안을 상정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 법안 상정에 앞서 7월 22일 기자회견을 갖게된다고 밝히며, 이 법안은 연방정부의 네트웍을 사이버 공간에서 보호하며 침입을 방지하는 법안으로 F.I.S. M.A Reform Act 라고 불리며,최근에 발생한  연방정부 해킹 사건후에 그 대안책으로 나온것으로 알려졌다.

이 법안의 공동 상정 상원의원은   U.S. Senator Susan Collins (R-ME),  U.S. Senator Mark R. Warner (D-VA), U.S. Senator Dan Coats (R-IN),  U.S. Senator Kelly Ayotte (R-NH) 등이다.

코리일보
All rights reserved ©2013-201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