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onthly Archives: June 2014

미주 한인 재단 – 워싱턴 제 3차 고문, 자문, 이사 합동회의

2014-06-29 17.39.57

29일 (현지 시간) 미주 한인 재단 워싱턴 (회장, 허 인욱)은  비엔나에 있는 우래옥에서 워싱턴 제 3차 고문, 자문, 이사 합동 회의가 열렸다. 이 자리에는 강 도호 워싱턴 주재 총 영사가 참석 하였고  이번 프라이메리에서 압도적으로 승리를 거둔 데이비드 문(민주) 하원의원 후보와 마크 장(민주) 하원의원 후보가 참석했으며  메릴랜드에서 처음으로 두 명의 한인 하원의원 출마자가 나왔고 또 데이비드 문은 거의 확실시된 하원의원 당선에서 미주 한인 재단이 이들을 축하하기 위해 마련한 자리인 만큼  마크 킴 하원의원이 참석하여 축하 인사를 했다.

허 인욱 회장은 현재 버지니아와 메릴랜드 그리고 워싱턴 지역에 살고 있는 한인 커뮤니티의 정확한 현황 파악이 절대적으로 필요하다고 말했다. 현재 흑인의 70%이상이 빈민층이며 이들에게 한국의 새마을 운동을 접목시켜서 그들이 발전할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는 방안을 추진 할 것이며 후일 그들이 성공하면 한국의 새마을 운동의 미국 사회를 변화 발전 시키는 데 주역을 담당했다는 그런 좋은 사례가 될 수 있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2014-06-29 17.39.13

마크 킴 하원의원은 축하인사에서 먼저 자기의 선거구(35선거구)가 위치한 지역에서 이런 좋은 행사를 할 수 있어서 참 좋고 기쁘다고 말하며 자신이 처음 정치계에 입문할 때에 동부지역에서 시작하면서 “출마하면서 한인 커뮤니티를 위해서 일을 하겠다.라고 생각하며  정치계에 발을 내딛었었는데  사실 반신반의한 자신의 도전에 많은 한인들이 도움을 주어서 자신이 하원의원이 되었다고 말하며, “아무리 열심히 노력해도 결국은 뒤에서 한인 커뮤니티들이 후원을 해주셔야 합니다. 이제 메릴랜드에서 두 명의 한인들이 시작해서 나중에는 4명으로 그리고 8명으로 점점더 많은 젊은 한인들이 정치계에 발을 디딜 수 있게 자부심을 가질 수 있게  여유가 되시는 분은 금전적으로 도움을 주셔서 우리 한인의 목소리를 찾을 수 있게 많은 후원을 해 주시길 바랍니다.” 라고 말했다.

2014-06-29 17.37.06

강 도호 워싱턴 주재 총영사는 동포들이 정치계에 많이 활동할 수 있도록 동포들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역사위원회를 담당하고 있는 CBS 의 이 인갑 부사장은 처음 유럽에서 미국으로 이주한 사람들의 수도 102명이었고 한인들도 처음으로 이민온 사람들 역시 102명이었다는 사실을 통해서 102명의 목사님들이 미주 이민에 관한 책을 낼려고 준비 중에 있으며 그들의 이주로 시작된 미주 한인들의 발전과 또 기록을 역사적으로 조명할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데이빗 문 하원 의원 출마자도 감사 인사를 통해 자신이 살고 있는 지역은 사실 많은 한인들이 살고 있지 않지만, 그들이 투표를 할려고 해도 한국어로 안내가 안되어 있어 애로사항이 많은 점을 감안해서 부재자 투표라든지 연로하신 분들의 투표 참여를 돕고 또 긍정적인 방향의 한국인의 정치 참여를 도울 수 있게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마크 장도 지난 시간동안 봉사활동을 통해서 한인사회와 함께 하였고 자신은 메릴랜드의 동부 지역과 데이빗은 서부 지역에서 서로 힘을 합쳐서 보다 나은 메릴랜드의 한인 커뮤니티를 형성하는데 도움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Coree ILBO copyright (c) 2013-2014,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페이스북 뉴스 피드 긍정적인 포스팅과 부정적인 포스팅 연구

 Fox News 8 Cleveland 에 따르면  만일 당신이 페이스북의 어카운트를 가지고 있는 사람이라면 하루에 올라오는 뉴스피드의 부정적인 측면의 내용과 긍정적인 측면의 내용에 따라 서로 영향을 받게 된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데일리 메일이라는 매체가 새로운 연구로 하루에 70만 유저들을 대상으로 연구한 바, 소셜 미디어의 심리적인 상호 관계성에 따라 긍정적인 포스트에는 긍정적인 반응이 많이 나왔으며 부정적인 포스팅에는 자신의 하루 일과를 통해 부정적인 심리적 불편함을 토로하는 반응으로 부정적인 반응이 나왔다고 밝혔다. 또한 부정적인 포스팅에도 긍정적인 반향을 불러오는 반응이 많이 나왔으며 이는 우울한 포스팅을 올리면 서로 격려하는 긍정적인 심리적 배려가 작용해서 반응하였다고 연구 결과를 밝혔다.

Coree ILBO copyright (c) 2013-2014,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AAPI and Latin-Americans Arrested During Immigration Reform Protests

image

6월 27일(현지시간) 아시아 태평양계 미국인과 라틴아메리칸 단체들이 에드로이스(이민법 평가 점수 최하위, 59%)의원에 대한 인도주의적 이민 개혁법안을 통과 촉구를 위해서 로스앤젤레스의 오렌지 카운티의 브레아에 위치한 에드 로이스 연방 하원의원 사무실 밖 교차로를 비폭력적으로 점거하여 수 많은 사람들이 체포되었다고 나카섹은 전했다. 수백명의 집회 참가자들은 집회 현장에서 체포되어 이민 개혁정체로 인해 수많은 가족들이 생이별되고 있는 현재의 상황을 알렸고 로이스 의원이 좀더 적극적으로 이민개혁에 앞장서서 문제 해결을 위해 나서 줄 것을 촉구하는 이 날의 집회에서 많은 체포자들은 2013년 6월 이민개혁법(S. 744) 이 통과 되었지만 아직 이렇다할 아무런 진척이 없다는 것을 강조하며 하원의원이 자신의 선거구민의 요구를 들어줘서 주민을 대표하는 진정한 리더가 될 수 있게 되길 바라며 더 이상 가족끼리 떨어져 살아야 하는 아픔을 겪지 않게 힘써 일해 줄 것을 요구했다.

집회 참석자들은 이스 의원은 최근 연방 하원의원 공화당 서열 2인자로 케빈 멕커시와 더불어 캘리포니아를 대표하는 하원의원으로 이민 개혁법에 보다 적극적으로 행동에 옮겨서 이 법이 효력을 발휘할 수 있게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집회  참석자 중에서  체포된 사람은 총 7명이고 그 중의 한 명인 윤희주 민족학교 사무국장은,

“1년전 상원에서 양당의 합의에 의한 이민 개혁 법안을 통과시켰다. 그러나 하원의원들은 의회에서 이 법안을 표결에 부침으로써 영구적인 해결책을 만들기 위한 어떠한 진전도 거부하고 있다. 나는 에드 로이스 의원에게 이민 개혁을 미루려는 어떠한 변명도 해서는 안되며, 이민개혁에 대한 열망을 가지고 있는 수백만명의 미국인들을 위한, 그리고 가족들이 헤어지는 상황을 중지하기 위한 법안을 공개적으로 지지해야 함을 호소하기 위해 체포되었다.  오늘, 아시안 태평양계 미국인들과 라틴계 및 모든 이민자 단체들이 함께 모여 명확한 메세지를 전달하였다. 더이상의 이민 개혁 지연을 중단하고 가족 중심의 이민 개혁을 제정 해야 한다.” 라고 말했다.

미주 한인 봉사 교육 단체 협의회의 윤 대중 사무국장은 ” 우리는 국회의원들이 진심으로 이민자 커뮤니티를 위해 일하고 공개적으로 인도주의적인 이민개혁을 지지 함으로써 100%의 점수를 받기를 강력히 촉구한다. 만일 그들이 100%의 점수를 받지 못한다면, 연방 하원의원들은 가족 생이별의 도덕적 책임을 져야 한다” 고 말했으며 ” 우리 이민자 커뮤니티는 더 이상 기다릴 수 없다”고 말했다.

이번  집회는 민족학교, 미주한인봉사교육단체협의회(이하 미교협), 미파밀리아 보타, 서비스업 국제노조 서부노조 서비스연합이 참여하였다.

Coree ILBO copyright (c) 2013-2014,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미국, 독일에 1:0 졌어도 16강행

랾(승리를 자축하고 있는 독일 축구 선수들, 사진은 ESPN)

26일 열린 미국과 독일의 월드컵 축구게임은 독일이 1:0으로 이겼지만 미국이 골 득실차로 16강에 진입할 수 있었다.
토마스 뮬러가 경기 55분만에 한 골을 집어 넣어서 승리를 가진 독일은 다음 게임에 벨지움과 싸우게 된다.
미국은 포루투칼과 같은 위치에 있었으니 골 득실 차이에서 앞서 16강 진출을 한 것이다.
미국은 이제 한 게임만 져도 다시 게임을 할 수는 없다. 그것은 그룹에서 이겨서 올라간 것이 아닌 골 득실 차이에서 16강에 올라갔기 때문이다.

한편 경기가 진행중인 브라질의 레시피시는 오늘 폭우가 쏟아지는 상황에서도 축구는 진행 중이었고 도시는 홍수가 나기도 했다.

Coree ILBO copyright (c) 2013-2014,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뉴욕 공항들, 조만간 Free WiFi 시행할 듯

image

25일 뉴욕과 뉴저지의 공항들이 손님들을 위해 무료로 처음 30분동안 인터넷을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로이터 통신이 전했다. 이러한 결정은 뉴욕 Port authority’s of board of commissioners 의 Head Patrick Foye의 말을 빌어 발표했다.
그동안 미국내에서도 복잡하고 제일 많은 손님들이 있는 다섯개의 공항들은 인터넷을 돈을 받고 서비스 했다. 인터넷 서비스 공급자인 보잉고 무선은 언제부터 이 무료 서비스를 실시할 지는 모르나 뉴욕의 세개 공항이 무료 서비스를 받을것이라고 말했다.
현재 라구아디아 공항, JFK, 느왁 공항과 시카고 오헤어와 마이애미 공항으로 돈을 내고 서비스를 받는다.그런데 뉴욕과 뉴저지의 공항이 “무료 인터넷 처음 30분”으로 무료 서비스를 받게되면 유료 서비스는 시카고의 오헤어와 플로리다의 마이애미만 남는다.
보잉고 무선은 이 서비스를 실시하기위해 적어도 $3.8 million 달러가 소요될 예정이다라고 Foye 는 말했다.

Coree ILBO copyright (c) 2013-2014,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총기 규제법 정도따라 사망률도 동반 상승

Rankings: Highest gun-death rates

State – Gun ownership rate – Gun-death rate (per 100,000 residents)

1 Louisiana – 45.6% – 18.91

2 Mississippi – 54.3% – 17.80

3 Alaska – 60.6% – 7.41

4 Wyoming – 62.8% – 16.92

5 Montana – 61.4% – 16.74

Lowest gun-death rates

State – Gun ownership rate – Gun-death rate

50 Rhode Island – 13.3 % – 3.14

49 Hawaii – 9.7% – 3.56

48 Massachusetts – 12.8% – 3.84

47 New York – 18.1% – 5.11

46 New Jersey – 11.3% – 5.46

(From Huffington Post)

총기 규제가 정말 점점 절실해져 간다. 물론 총기 규제 완화와 강화 사이에서 이해 관계자들의 논쟁은 언제나 치열하다. 그리고 사람들은 정말 이유없이 그 자리에 있었다는 이유만으로 죽음을 당하는 숫자가 늘어간다는 것이 문제다.

경찰력의 신속한 대응도 이러한 사망률의 주요요인이라고 할 수 있다.

루이지애나가 가장 높은 사망률을 기록하고 있는 것은 그 주가 가장 많은 총기를 소지하고 있다는 것과 일맥상통하다.

Coree ILBO copyright (c) 2013-2014,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한국 과학자, 젤리퓌시 파괴 로봇 발명, 세계의 어업업계 활로 찾아

Unknown(이미지는 구글에서)

23일(현지시간) 비즈니스 인사이더에 따르면 한국 과학자가 젤리퓌시를 죽일 수 있는 로봇을 발명해서 화제가 되고 있다고 전했다. 소식통에 따르면 한국의 과학자 현 몽(Urban Robotics Lab at the Korea Advanced Institute of Science and Technology) 씨가 “ZEROS, 제로스”라는 로봇을 디자인했다고 밝히고 이 로봇은 셋이 한 팀이 되어 바다속을 해파리의 공격으로 부터 보호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최근 급속도로 번지는 해파리들의 어종파괴와 또는 해파리의 공격으로 스웨덴 남부 해안에 있던 핵 발전소의 파이프 라인을 막아버려서 결국에는 핵 발전소를 폐쇄 할 수 밖에 없었던 일을 감안할 때 이러한 로봇의 등장은 해양 산업의 막강한 파수꾼 역활을 하게 될 것 이며 그 동안 해파리로 인해 패해를 본 많은 해양 산업에 숨통이 트일 전망이다.

Coree ILBO copyright (c) 2013-2014,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북한과 남한 통일 시나리오, 수미 테리 박사

Attachment-1
According to the Foreign Affairs Magazine, 현재 중국과 한국, 러시아와 북한, 그리고 일본과 북한 등의 수뇌들의 움직임을 분석한 콜럼비아 대학의 학자인 수미 테리 박사의 기사를 살펴보면 먼저 3개의 시나리오를 접할 수 있다.

첫째, 남한이 원하는 시나리오는 북한이 중국의 경제정책을 답습하고 군대양성의 폭을 줄이고, 점진적으로 화해를 도모하기를 바라는 것이다.

둘째, 북한이 사회, 경제 면에서 휘청거리며 북한 체제 안에서 붕괴되기를 바라는, 그래서 남한이 흡수 통합하는 방법의 통일이다.

셋째, 남한과 북한이 전쟁을 통해서 통일이되는 시나리오인데 북한이 결정적인 공격을 해서 남한과 미국이 연합해서 북한의 세습통치를 끊고 통일을 하는 방안이다.

세번째의 시나리오는 어쩌면 일어날 것 같지 않다고 말하며 그것은 김 정은이 아버지인 김 정일, 할아버지인 김 일성과 별반 다르지 않다는 것을 최근 일어난 자신의 삼촌, 장성택을 처형한 것을 보면 알 수 있다.

두번째의 시나리오는 겉으로 보기엔 그럴듯한 상황이라고 예측 한다. 그러면 두번째 시나리오는 대외적인 정책을 만드는 사람들의 몫일 것 이다.

그리고 첫번째의 시나리오는 실현되기가 참 힘들다고 말한다. 그것은 북한이 갈 수록 더 핵실험등을 강행하고 있는 상태에서 기대하기가 힘들다고 말한다.

테리 박사는 한국과 미국, 그리고 유엔과 다른 나라들과 충분히 계획하고 심사 숙고 한 후 진행을 해야 한다고 말했다. 최근 테리 박사의 논문이 월스트릿지와 뉴욕타임지에 실리며 많은 이들에게 북한 문제가 남한과 북한의 문제만이 아닌 세계 열강의 힘 겨루기임을 암시한 그녀의 논문이 세계의 많은 북한 문제 전문가들을 비롯해 북한 문제에 관심이 많은 사람들의 주의를 끈다.

수미 테리(김 수미) 박사는 현재 콜럼비아 대학에서 북한 문제 연구학자로 있으며 전직으로는 미국 CIA 에서 북한 문제 전문가로 활약한 바 있다.

Coree ILBO copyright (c) 2013-2014,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세계 난민, 5천만명 보다 훨씬 높아, 중국 체류 북한 난민 통계 포함 안되

images1(사진은 구글에서)

지난 6월 20일은 세계 난민의 날이었다. 난민이란 박해와 전쟁, 테러 또는 극도의 심각한 빈곤, 기근, 자연재해에 의해 다른 나라로 망명해 가는 사람들이다.세계 2차 대전이후 세계 난민은 그 숫자가 5천만명을 넘어 섰다. 하지만 현재 중국에 체류중인 탈북난민들은 전혀 고려되지 않은 숫자이다.

images(사진은 구글에서 )

UNHCR(United Nations High Commissioner for Refugees) 에 따르면 1954년 9월 28일 국제 난민 협약에서 (Status of Stateless Persons) 난민으로 인정되며 1960년 6월 6일 국제법으로 시행되고 있다고 본다면 현재 중국에 체류중인 탈북 난민들은 난민으로 인정되어 국제법의 보호를 받아야 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중국내에서도 탈북민이란 이유로 인간시장에 내 몰리고 또는 인간 이하 대접을 받고 있는 것은 중국이 국제적으로 이러한 국제법을 준수하지 않은 것에 대해 국제사회가 주목하고 이에 강력히 항의해야 할 것 이다.

영국에서 박지현 기자

Coree ILBO copyright (c) 2013-2014,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

Diversity Job-fair at Westwood college in Annandale, VA

6월 19일 애난데일에 위치한 웨스트 우드 칼리지에서 아시안 포츈과 아시안 아메리칸 상공회의소가 주최한 대대적인 직업 박람회가 열렸다. Farmers Insurance,  WalMart, Peace Corp (피스 코아), New York Insurance Inc., Fairfax County Fire and Rescue Department, US State Department, Northern Virginia Language Services, Loudoun County, Fairfax County, Intelligence Communities, NVTC, Manassas City Public School and so on.

 

https://www.facebook.com/photo.php?v=806004512750952

이번 취업 박람회는 웨스트 우드 칼리지에서 열린 만큼 그 학교 학생들이 많이 참여하였고 일반인들도 직업을 찾아 이곳 저곳등을 방문하여 자세한 정보를 받고 또 취업 담당자와의 대화를 통해서 넷트웍을 형성하는 등 분주한 모습들을 보았다.웨스트우드 칼리지에서 열린 만큼 그 학교의 입학안내 또한 간과 할 수 없는 일이었다. 학교 총장으로부터 학교 안내를 받았다. 도심 한가운데 우뚝 서 있었던 학교, 직장에서 일하면서 일과후 학교에 들러 공부하고 갈 수 있는 거리쯤에 서 있던 학교 바로 웨스트 우드 칼리지에서는

http://www.youtube.com/watch?v=LnmB-ZLQ9Mk&feature=youtu.be

PROGRAMS 으로 비즈네스 분야에서 테크놀로지, 경영, 회계, 병원관리, 디자인, 마케팅관리, 건축 관리, MBA 과정등을 이수할 수 있으며 관련학과는 다음과 같다.

(A) Associate (B) Bachelor’s (B) Master’s

Business Administration (A)
Business Administration: Major in Accounting (B)
Business Administration: Major in Healthcare Management (B)
Business Administration: Major in Management (B)
Business Administration: Major in Marketing Management (B)
Construction Management (A)
Construction Management (B)
Master of Business Administration (M)

와 함께 수료증과 전문대학 졸업증을 주는 프로그램으로 건강관련 학과들을 택할 수 있다.
(D) Diploma (A) Associate

Dental Assisting (A)
Health Information Technology (A)
Medical Assisting (D)
Medical Assisting (A)
Medical Insurance Coding and Billing (A)
Medical Office Management (A)

이 학교는 적어도 한 개정도는 장학금을 받을 수 있다고 한다.

이번 박람회는 주로 이중국어를 구사할 수 있는 사람들을 대거 모집하고 있었다.
먼저 연방 공무원 직업을 원하는 경우는 http://careers.state.gov/civilservice/vacancy-announcements

Coree ILBO copyright (c) 2013-2014,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in whole or part with out the express written permission.